머니투데이뉴스

  • 증권
  • 부동산
  • 오피니언
  • 포토/영상
통합검색
정치
정책
증권
금융
산업
ITㆍ과학
중기
부동산
국제
사회
생활문화
연예
스포츠
스페셜
전체
  • 머니투데이를 네이버 뉴스스탠드 마이뉴스로 만나세요
  • 전체
  • 정치
  • 정책
  • 증권
  • 금융
  • 산업
  • IT.과학
  • 중기
  • 부동산
  • 국제
  • 사회
  • 생활문화
  • 재테크
  • 스포츠
  • 연예
  •  

[새해 이렇게 달라진다-의료] 건강보험, 초음파·노인 부분틀니까지 확대

기사공유
(서울=뉴스1) 염지은 기자 =

내년부터 고가 항암제와 중증질환자에 대한 초음파 검사의 건강보험 혜택이 확대된다.

간암(넥사바), 위암 약제(TS-1) 등에 대해서는 본인 부담이 기존 50%에서 5%로 크게 낮아진다.

암, 심뇌혈관 질환 진단, 검사·수술 후 상태확인 등에 필수적이지만 비급여로 건강보험 적용을 받지 못했던 초음파 검사 등도 2013년 10월부터 건강보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또 2012년부터 완전틀니에만 적용됐던 75세 이상 어르신들에 대한 건강보험 혜택이 2013년 7월부터 부분틀니까지(50% 본인 부담) 확대된다.

영유아와 65세 이상 성인의 필수예방접종 국가지원도 확대될 예정이다.

내년부터 Hib(b형 헤모필루스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이 필수예방접종 항목으로 추가돼 5000원 본인 부담으로 예방접종을 받을 수 있다.

또 65세 이상 성인에 대해 5월부터 전국 보건소에서 폐렴구균 감염 예방접종을 무료로 실시한다.

의료급여비용을 전액 면제받을 수 있는 의료급여 희귀난치성질환 인정대상도 현재 107개에서 내년부터 144개로 확대된다.

의료급여 희귀난치성질환자로 등록된 환자는 등록일로부터 5년간 병원 외래와 입원, 약국 이용시 의료급여비용 전액을 국가가 지원한다.

내년 고시 개정을 통해 약 3만명의 희귀난치질환을 앓고 있는 수급자에게 총 19억원이 추가로 지원될 예정이다.

또 자발적으로 건강증진을 위해 노력하는 수급자에게는 건강생활유지비가 추가로 지원된다.

<저작권자 뉴스1 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