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339.17 827.84 1115.30
보합 15.72 보합 6.71 ▼5.1
메디슈머시대 (7/6~미정)
블록체인 가상화폐
'태양의 후예' 신드롬, 어디까지? 관련기사19

'태양의 후예'송중기vs'검사외전'강동원 증시서 격돌

NEW 한달여간 70% 급등 vs 쇼박스 10% 하락…쇼박스 시총순위 턱밑

'태양의 후예' 신드롬, 어디까지? 머니투데이 김유경 기자 |입력 : 2016.03.15 14:51|조회 : 9284
폰트크기
기사공유
KBS 2TV 수목드라마 '태양의 후예' 스틸컷 /사진제공=KBS
KBS 2TV 수목드라마 '태양의 후예' 스틸컷 /사진제공=KBS


송송커플(송중기-송혜교)이 '심쿵'하게 만드는 드라마 '태양의후예' 제작사 NEW (7,980원 상승560 7.5%)의 시가총액이 천만 관객 문턱까지 간 영화 '검사외전'(주연 황정민, 강동원)의 배급사 쇼박스 (4,465원 상승40 0.9%)의 시가총액을 바짝 추격중이다.

NEW (7,980원 상승560 7.5%)의 주가는 지난달 12일 종가 9260원에서 15일 장중 1만5900원으로 한달여만에 72% 급등했다. 반면 쇼박스 (4,465원 상승40 0.9%)의 주가는 같은기간 9% 하락하며 시가총액 순위 간격이 좁혀졌다.

NEW의 시가총액이 같은기간 2538억원에서 4289억원으로 껑충 뛰면서 순위가 89위로 올라선 반면 쇼박스는 4833억원에서 4401억원으로 줄어들어 시총순위 85위를 기록중이다.

코스닥시장에 상장한 NEW와 쇼박스는 영화·드라마 배급사로 한류 콘텐츠를 생산, 유통하고 있다. 특히 NEW는 최근 '태양의후예'로 한중 동시방영 드라마를 시작했고, 쇼박스는 지난해 6월 개봉한 한중합작 영화 '극비수사'를 제작하는 등 양사 모두 중국시장에서 성장 모멘텀을 찾고 있다.

잭팟은 NEW가 먼저 터뜨렸다. 2월24일부터 방영된 총 16부작의 수목드라마 '태양의후예'가 6회에서 28.5%의 시청률을 기록한 것. 이는 지난 2014년 2월 27일 방송된 SBS '별에서 온 그대’(별그대)의 28.1%를 넘는 수치로 주목받고 있다.

반면 쇼박스의 '검사외전'은 2월3일 개봉해 3월13일 기준 누적관객 969만8574명을 기록, 천만 관객의 벽을 넘지 못했다.

'태양의 후예' 흥행 성공으로 급등중인 NEW가 쇼박스의 시총을 제치는 것은 시간문제인 것처럼 보인다. 하지만 증권가에서는 쇼박스의 전망를 더 높게 평가하고 있다. NEW가 그동안 내놓은 영화들은 줄줄이 흥행에 참패한 탓이다.

NEW는 지난 연말 개봉한 '대호'와 1월에 개봉한 '오빠생각' 등 영화 관련 손실로 인해 1분기 영화 실적이 부진할 것으로 분석됐다. 영화 사업 흥행성에 관한 리스크가 NEW의 주가 상승 발목을 잡을 것이라는 진단이다.

반면 쇼박스는 지난해 '암살' '사도' '내부자들'을 줄줄이 흥행에 성공시키며 일정수준의 영화흥행률을 유지하고 있어 실적에 대한 신뢰가 두텁다. 특히 쇼박스는 중국영화투자배급사인 화이브라더스와 3년간 6편의 합작영화를 제작, 중국에서 배급계획을 가지고 있고, 올여름 한중 합작 휴먼드라마 장르의 영화가 중국에서 개봉 예정이어서 올 하반기부터 한중합작 영화의 수익이 기대되고 있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