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올해의 차 이벤트 배너
특검, 최종 수사결과 발표 관련기사13

특검 "화이트 리스트 의혹, 사실이었다"

[특검 수사결과 발표]靑이 지정한 단체에 전경련이 68억원 지원

특검, 최종 수사결과 발표 머니투데이 이태성 기자 |입력 : 2017.03.06 14:43
폰트크기
기사공유
청와대가 전국경제인연합회(전경련)을 통해 일부 시민단체에 자금을 지원해왔다는 의혹이 박영수 특별검사팀의 수사로 사실로 드러났다.

특검팀은 6일 "청와대 수석실 주도로 전경련에 특정 단체에대한활동비 지원을 요구한 사실이 확인됐다"고 밝혔다.

특검에 따르면 2014년 10월부터 청와대 정무석실 등 관계자들은 전경련을 통해 총 68억원을 특정 보수단체에 지원했다. 당시 청와대 관계자들은 전경련에 특정 단체명과 단체별 지원금 액수를 지정, 활동비를 지원하도록 요구했다.

2014년 전경련 회원사인 삼성, LG, 현대차, SK 등 대기업으로부터 지원받은 자금과 전경련 자체 자금 24억원이 청와대에서 지정한 22개 단체에 지원됐으며 2015년 31개 단체에 35억원, 지난해 22개 단체에 9억원 등이 지원됐다.

특검은 지난해 4월 서울중앙지검에 이른바 '관제데모' 사건 수사가 접수된 이후에도 청와대는 이같은 지원을 유지했다고 밝혔다. 특검에 따르면 이 지원은 최순실 게이트가 불거진 시점인 지난해 10월까지 이어졌다.

특검은 이 사건이 청와대 관계자들의 직권남용이라고 보고 관련 사건 기록과 증거 일체를 검찰로 인계했다.

이태성
이태성 lts320@mt.co.kr

역사의 현장에서 함께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