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KB리브온공동설문 (-12.18)대한민국법무대상 (-1.28)
비트코인 광풍 - 가상화폐가 뭐길래
우리말 안다리걸기 관련기사77
편집자주'우리말 밭다리걸기' 2탄입니다. 씨름에서 상대의 바깥다리뿐 아니라 안다리도 걸어 넘어뜨리듯 1탄에서 못다 파헤친 잘못된 우리말을 바로잡아 보자는 취지입니다. 2탄에선 1탄의 맞춤법에 이어 무심코 잘못 쓰는 어휘와 문장이 없도록! 우리말의 원리를 쉽고 흥미롭게 알려드리겠습니다.

"어용 지식인" 자칭한 유시민… '어용'의 뜻은?

[우리말 안다리걸기]75. 어용

우리말 안다리걸기 머니투데이 김주동 기자 |입력 : 2017.05.16 11:12|조회 : 18206
폰트크기
기사공유
편집자주'우리말 밭다리걸기' 2탄입니다.
유시민 작가. /사진제공=뉴스1
유시민 작가. /사진제공=뉴스1
최근 유시민 작가는 문재인 정부에서 "어용 지식인이 되겠다"는 발언을 했습니다. 사실 '어용'이라는 말은 그다지 좋은 뜻이 아닙니다만 유 작가는 '지식인'이라는 말을 붙여 '사실에 근거해 비판할 것은 비판하고 옹호할 것은 옹호하겠다'는 의지를 나타냈습니다.

그러면 '어용'은 무슨 뜻일까요. 여기서 어(御)는 다스린다는 뜻으로 임금을 가리킵니다. 사극을 보면 "어명이오~"라는 대사를 많이 듣게 되는데요. 임금의 명령을 뜻하는 이 말에도 같은 어(御)가 쓰였습니다.

어용(御用)은 말 그대로 하면 '임금이 쓰는 것'이 됩니다. 하지만 지금은 비유적으로 '(자기 이익을 위해) 권력자 입장에 서서 행동하는 것'을 꼬집는 뜻으로 많이 쓰입니다. 예를 들어 '어용 노조'라고 하면 노조원들보다 회사의 입장을 대변하는 노조를 말합니다.

이것과 비슷하게 권력자에게 아부하듯 쓴 글을 가리켜 '용비어천가'라고 비꼬기도 하는데요. 용비'어'천가(龍飛御天歌)는 조선시대 세종 때 지은 노랫말로 태조를 비롯한 앞선 임금들을 칭송하는 내용입니다.

/사진=국립중앙박물관(마패 사진), pixabay.com(손 그림)
/사진=국립중앙박물관(마패 사진), pixabay.com(손 그림)
요즈음은 '어(御)'가 들어간 말이 많이 쓰이지 않습니다. 임금의 시대가 지나갔기 때문이겠지요. 그래도 아래 낱말은 들어 보셨을 겁니다.

"어명이오"만큼 사극에서 귀에 익은 말로 "암행어사 출두요~"가 있는데요. 암행'어'사란 임금의 특명으로 지방 관리의 비리 여부를 조사하던 벼슬이지요. 임금이 세상을 떴을 때는 높여 이르는 말로 '붕어(崩御)'를 씁니다. 요즘은 사망을 높여 나타낼 때 '서거', '타계(다른 세계)' 등을 씁니다.

마무리 문제입니다. 최근 폐지가 결정된 국정 교과서의 반대말은 '검'정 교과서인데요. 여기서 '검'과 같은 뜻의 낱말은 무엇일까요?
1. 저게 어떻게 '검'은색이야? 파란색이지.
2. 내용에 구멍이 있을지 몰라? 잘 '검'토 해봐.
3. 와, 대단한 '검'법이군요.
4. 돈 많은 분인데 '검'소해서 티가 안나.

"어용 지식인" 자칭한 유시민… '어용'의 뜻은?
정답은 2번. '검정'이란 자격 등을 '검'사해서 '정'한다는 뜻입니다. 곧 검정교과서라고 하면 민간 출판사가 만든 책을 정부에서 자격을 따진 뒤 받아들인 책을 말합니다. 최근 기사에서 많이 언급되는 검찰, 특검 등의 '검'도 같은 뜻입니다.

김주동
김주동 news93@mt.co.kr

다른 생각도 선입견 없이 보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