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490.92 882.86 1075.10
▲15.28 ▲3.47 ▼5.8
+0.62% +0.39% -0.54%
블록체인 가상화폐
2018년 무술년 CEO 신년사 관련기사16

손경식 CJ 회장 "2018년 해외사업 공격 확장…2020년 '그레이트CJ' 달성"

2018년 무술년 CEO 신년사 머니투데이 김소연 기자 |입력 : 2018.01.02 10:52
폰트크기
기사공유
손경식 CJ 회장 "2018년 해외사업 공격 확장…2020년 '그레이트CJ' 달성"
CJ (160,000원 상승500 0.3%)그룹이 무술년(戊戌年) 새해를 맞아 국내사업 역량을 바탕으로 해외에서 공격적인 사업 확장을 통해 성장을 가속화하겠다고 2일 밝혔다.

손경식 CJ그룹 회장은 2018년 신년사에서 2020년 매출 100조원을 실현하는 ‘그레이트 CJ’ 완성의 기반이 되는 한 해가 되도록 노력해줄 것을 당부했다.

손경식 CJ 회장 "2018년 해외사업 공격 확장…2020년 '그레이트CJ' 달성"
손 회장은 “‘그레이트 CJ’는 ‘월드베스트 CJ’를 달성하기 위한 과정”이라며 최종 목표를 향해 함께 전진하자고 말했다. ‘월드베스트 CJ’는 2030년까지 세 개 이상의 사업에서 세계 1등이 되고, 모든 사업에서 세계 최고가 되겠다는 CJ그룹의 비전이다.

이를 위해 CJ그룹은 2018년 한 해 동안 ▲그룹 사업 전반의 획기적 성장 지속 ▲사업부문별 독보적 1등 지위 확보 ▲ ‘온리원(OnlyOne)’, ‘일류인재∙일류문화’, ‘공유가치창출(CSV)’로 대표되는 ‘CJ경영철학’을 심화해나갈 예정이다.

또 손 회장은 인재제일의 정신으로, 지난해 5월 조직문화혁신 시행과 같이 지속적인 제도개선을 통해 CJ 임직원들이 일류인재로서 업무에 몰입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손 회장은 “CJ그룹은 처음 설탕사업을 시작할 때부터 다시다, 햇반과 문화콘텐츠, 물류사업에 이르기까지 불가능해 보이는 일에 대한 끈기 있는 도전으로 진화하고 발전해왔다”면서 “미래를 향해 꾸준히 전진해 세계 초일류 기업으로 발돋움하는 ‘월드베스트 CJ’의 꿈을 함께 이뤄나가자”고 말했다.

한편 CJ그룹은 지난해 순탄치 않은 경영 환경 속에서도 각 사업별로 의미 있는 발전을 이뤄냈다.

CJ제일제당은 컵반 등 가정간편식(HMR) 사업의 대형화 및 미국 냉동사업 확대로 미래시장 선점을 위한 기반을 마련했으며, CJ대한통운은 인도∙중동∙베트남에서 성공적인 현지 리딩기업 인수를 통해 글로벌 사업 경쟁력을 강화했다. 또 CJ E&M은 웰메이드 드라마 ‘도깨비’로 역대 최고 시청률을 달성했으며, CJ CGV는 러시아 시장 신규 진출로 글로벌 사업 영토확장을 더욱 가속화했다.

이와 함께 국내 최초 PGA 정규대회인 ‘The CJ CUP @ NINE BRIDGES’의 성공적인 개최를 통해 전 세계에 CJ의 이름을 알렸다. ‘산업 생태계 조성’과 ‘공유가치 창출’을 기반으로 사회에 기여했다. 일례로 CJ대한통운의 ‘실버택배’는 혁신적인 CSV 모델로 인정받아 美 포춘지 선정 ‘세상을 바꾸는 혁신기업 50’에 국내 최초 선정되기도 했다.

김소연
김소연 nicksy@mt.co.kr

산업2부 유통팀 김소연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