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080.44 670.82 1133.90
보합 5.65 보합 16.47 ▲5.6
-0.27% -2.40% +0.50%
메디슈머 배너 (7/6~)KMA 컨퍼런스 배너 (11/9~11/22)
블록체인 가상화폐

[이윤학 분석]드디어 하늘이 열렸는가?

이윤학의 차트분석 머니투데이 이윤학 LG투자증권 연구위원 |입력 : 2004.01.12 12:29|조회 : 11044
폰트크기
기사공유
KOSPI가 지난 주에 6년 가까이 진행되어오던 장기 Triangle패턴의 저항선을 상향돌파하는데 성공하였다. 우리가 그 동안 수개월동안 가장 강력한 저항선이자. 새로운 상승흐름의 출발점으로 지목해오던 장기 저항선 830p 돌파에 성공하여 새로운 상승국면으로 본격적으로 진입하게 되었다. 이 수준은 장기 Triangle 패턴의 저항선이자 Reverse Head & Shoulder 패턴의 네크라인으로 이제 830선 상향돌파로 중기 상승목표치 1,020p가 보다 확연하게 자리잡게 되었다. 더구나 이러한 새로운 상승흐름은 일목균형표상 변화주기라고 예상되던 1월 첫째 주에 나타나게 되어 그 신뢰성이 더욱 커지고 있다.

주간 MACD오실레이터 상승 Retesting 패턴의 가능성이 점차 높아지는 가운데 CCI가 상승형 Failure패턴을 보일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 특히 추세 존재유무를 나타내는 ADX가 저점에서 상승할 징후를 보여 지난 98년 12월, 2001년 11월과 같은 (ADX 상승+ DMI 매수신호 발생)과 같은 중기 상승추세 진입 가능성 시사로 추세적인 상승흐름이 예상된다.

[이윤학 분석]드디어 하늘이 열렸는가?


이러한 장기 상승추세의 본질적인 변화는 단기흐름상 변동성 확장과정을 통하여 잘 나타나고 있다. 지난해 3월 이후 상승과정에서 주가와 이동평균선간의 완전 정배열국면인 주가>5일>20일>60일>120일 이 이루어지면서 횡보국면을 상향탈피할 경우 일반적으로 변동성확장과정을 겪어왔다. 즉, 변동성 지표인 St-Dev가 저점을 확인하고 상승하는 전형적인 변동성 확장국면을 보였다. 지난해 6월초와 8월 중순의 경우에서 보듯이 전저점을 상향돌파하면서 완전정배열을 이루었으며, 거래량증가가 수반되며 변동성이 확장되었다. 그리고 그 방향성은 소나차트의 0선위에서 매수시그널과 일치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지난주의 경우를 살펴보면, 역시 거래량 증가추세와 함께 이후 전고점 돌파와 아울러 장기저항선이 위치한 830수준을 상향돌파하면서 소나차트가 0선에서 상승 Retesting 패턴이 발생하여 한단계 Level Up된 국면이 예상된다. 단기패턴상 1차 상승목표치는 Triangle패턴의 상승목표치인 874p수준이다.

[이윤학 분석]드디어 하늘이 열렸는가?


보다 초단기적으로 시장을 분석해보면, 종합주가지수 60분봉 차트상 지난해 12월 이후 모두 4차례의 변동성 확장국면 진행되었다. 즉, 변동성 지표인 St-Dev가 5%이하의 매우 낮은 수준에서 저점을 확인하고 상승반전할 때(즉 변동성이 확장될 때) MACD오실레이터와 소나차트의 0선 돌파가 발생하는 방향성대로 단기추세가 강하게 진행되었다. 이런 12월 변동성 확대과정에서 종합주가지수는 평균적으로 35p(4.4%)가 변동하였다. 이번에도 지난 12월의 경우처럼 단기적으로 변동성이 확장된다고 할 때 단기적으로 866p 수준 이상 상승추세 이어질 가능성이 높아보인다.

[이윤학 분석]드디어 하늘이 열렸는가?


이제 확실히 지수는 새로운 상승흐름으로 진입한 것으로 추정된다. 2001년 9월 테러사건이후 주가는 크게 상승한 후 크게 하락하였고, 다시 지난 해 3월부터 강한 랠리를 보이고 있다. 지수가 500선도 일시적으로 무너지던 2001년 9월 이후 매물대 분석을 해보면 830선이상의 수준에는 9%정도의 매물 밖엔 존재하지 않는다. 730p~830p까지의 약 30%수준의 강력한 매물벽을 돌파한 것이다. 특히 800대 후반까지는 거의 매물공백 상태이다.

지난 주 이후 강한 상승으로 주식시장은 단기조정이 나타날 소지는 충분히 있다. 그러나 그것이 새롭게 형성된 상승흐름의 본질 자체를 바꾸지 못할 것이다. 과거의 강력한 저항선은 이제 강력한 지지선이 될 공산이 커졌고, 한단계 레벨업된 시장은 새로운 변화를 모색할 것이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종료된칼럼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