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339.17 827.84 1115.30
보합 15.72 보합 6.71 ▼5.1
메디슈머시대 (7/6~미정)
블록체인 가상화폐

[부동산이야기]'발언 총량제' 도입하자

부동산이야기 머니투데이 방형국 부장 |입력 : 2004.06.22 11:28|조회 : 8836
폰트크기
기사공유
말의 잔치가 성대하다. 요즘처럼 말의 향연이 뻐쩍지근한 것은 처음인 것 같다. 그런데 그 말들이 혼란스럽기만하다. 발전적이거나 미래를 지향한다거나, 진지한 구석은 조금도 찾아볼 수 없이 말만 무성하다.

여기까지는 좋다. 문제는 지난 얘기를 지금에 와서 아전인수식으로 멋대로 뒤집고 꼬고 비틀어 혼란만 가중시킨다는 점이다. 아파트 분양원가를 공개하자, 안된다는 주장과 신행정수도 이전을 국민투표에 붙여야 한다, 필요없다는 외침이 국가의 장래를 생각하기 보다는 당리당략에 따른 것으로 들려 공허하기만 하다.

대통령은 정권의 명운을 걸고 신행정수도를 해야한다고 단 일합에 배수의 진을 친다. 야당은 4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종료된칼럼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