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339.17 827.84 1115.30
보합 15.72 보합 6.71 ▼5.1
메디슈머시대 (7/6~미정)
블록체인 가상화폐

[CEO칼럼]디지털 케이블방송 유감

각종 규제로 가입기피 '현상'..정부차원 적극 지원 절실

CEO 칼럼 진헌진 ㈜티브로드 대표 |입력 : 2007.01.26 12:56
폰트크기
기사공유
[CEO칼럼]디지털 케이블방송 유감
전세계 각국이 아날로그 방송의 스위치 오프를 위한 로드맵 짜기에 고심중이다. 우리나라 역시 지상파방송을 중심으로 아날로그 방송을 종료하는 정책시행을 두고 많은 고민을 거듭하고 있다.

한편, 지난해 국내 케이블TV는 오는 2010년 고화질(HD) 중심의 디지털방송 전환 완료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 국내 가구의 80%를 가입자로 보유한 케이블TV업계의 이같은 계획은 산업 진흥을 유발하고 디지털방송을 견인하는 주요 축으로서 높은 관심을 불러 일으켰다.

케이블TV의 이같은 비전제시에도 불구하고 지난해말 28만의 디지털 가입가구를 전환하는데 그쳐 자칫 케이블업계의 목표가 장밋빛 환상에 그치는 것이 아니냐는 우려를 낳고 있다.

케이블TV업계의 디지털 전환은 생존의 문제다. 이를 위해 사업자들은 몇 년전부터 방송 인프라와 방송장비 등에 대규모 투자를 해왔다. 이같은 절박함에도 불구하고 디지털 케이블 방송의 확산이 더디기만 한 이유를 업계에선 유료방송 산업에 대한 각종 규제와 미흡한 지원이라는데 인식을 같이하고 있다.

정책적으로는 아날로그와 디지털 방송에 대한 통합 이용약관, 대역폭 조정 등의 권한을 사업자에게 줘야 한다. 사업자들은 아날로그 방송의 종료시점까지 아날로그와 디지털 방송을 동시 서비스해야 하지만 이용약관, 대역폭 조정, 방송 수신료 등에 있어 각종 규제에 걸려 효율적인 상품구성에 애를 먹고 있다. 특히 방송 수신료로 인한 시청자와의 갈등과 이로 인한 시청자들의 디지털 케이블방송의 가입 기피 현상이 발생하고 있다.

최근 정부에서 디지털 방송 장비의 관세감면 내용이 포함된 조세특례제한법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이에 따라 내년부터 2008년까지 케이블TV 종합유선방송사업자(SO) 및 프로그램제작사(PP)들도 디지털 방송 장비를 수입할 때 50%의 관세 감면 혜택을 받게 됐다. 아울러 정보통신부가 추진중인 영상신호 압축방식에 H.264를 추가하고 상향주파수 대역을 확대한다는 것은 다행스런 일이 아닐 수 없다.

그러나 케이블TV업계가 지속적으로 요구해온 외장형 케이블카드(POD)의 장착 의무화 해제가 여전히 받아들여지지 않고 있어, 정책당국의 유연한 대처가 시급하다는 지적이다. SO업계는 POD로 인해 셋탑박스 가격 상승, 디지털영상저장장치(DVR) 등 신규서비스 도입 지체, IPTV 등 타매체 대비 기술경쟁력 상실 등을 우려하고 있다.

디지털 방송 전환을 위한 정부의 지원책으로, 현재 고가의 셋탑박스에 대한 비용을 사업자가 고스란히 부담하고 있다. 아날로그 방송의 조기종료 정책실현과 대국민 차원에서 디지털 정보격차 해소 실현을 위해 미국처럼 보급형 셋탑박스 개발이 정부차원에서 추진돼야 한다.

얼마전 정통부 장관은 디지털 방송 활성화를 위한 특별법안에 2012년까지 아날로그 방송의 중단을 예고한 바 있다. 이를 두고 미국 2009년, 영국과 독일 2010년, 일본 2011년 등 해외 선전국들의 아날로그 방송 종료시점이 우리보다 앞서 있어, 국내 방송 및 TV산업의 경쟁력을 약화시킬 수 있다는 지적이 제기되고 있다. 그러나 아직도 시청자들은 아날로그 방송중단에 대해 전혀 모르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인터넷의 빠른 확산을 위해 보급형 PC를 지원하고, 동사무소/노인정/초등학교 가릴 것 없이 무상교육을 실시하며 인지도를 확산시켰던 것과 달리, 디지털 방송 전환의 경우 하나부터 열까지 사업자 몫으로만 방치하고 있는 것은 크게 아쉬운 대목이다.

케이블업계는 디지털케이블 서비스 홍보를 위해 케이블TV방송협회를 중심으로 사업자들이 100억원대에 이르는 광고 프로젝트도 진행중이다. 이는 '디지털케이블 전환'에 일조하고자 하는 케이블 TV업계의 노력의 일환이다.

2007년 디지털 전환을 위한 케이블방송 업계의 노력이 우선돼야 하겠지만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이 만시지탄이 되지 않도록 시급히 시행돼야 할 것이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종료된칼럼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