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067.89 674.06 1133.40
▼3.34 ▲3.21 ▲0.1
-0.16% +0.48% +0.01%
메디슈머 배너 (7/6~)조 변호사의 가정상담소 (10/18)
블록체인 가상화폐

[Hank's Mail]Half Empty or Half Full?

Hank's Mail 행크 안(=안홍철) 외부필자 |입력 : 2007.12.28 13:43|조회 : 11574
폰트크기
기사공유
편집자주'행크스 메일(Hank's Mail)'은 매주 금요일, 지난 한 주를 마무리하며 읽어보는 영문 시사 칼럼입니다. 비즈니스에 도움이 되는 일화와 유머도 함께 곁들여집니다. 필자 안홍철(미국명 행크 안)씨는 글로벌 기업 임원, IT기업 미국 현지 CEO, 세계은행 수석 금융스페셜리스트, 재정경제부 관료 등 다양한 경험을 거쳐 현재 KIC감사로 재직중입니다. 또 재미 시절 '미국 속으로'라는 고정코너를 머니투데이에 연재, 독자의 사랑을 받았습니다. 경제·시사 지식을 유려한 비즈니스 영어를 사용한 휴먼 터치로 해석하는 '행크스 메일'과 함께 즐거운 주말 보내시기 바랍니다.
[Hank's Mail]Half Empty or Half Full?
Dear all,


Good morning!


A new year is now around the corner. Are you ready for that?


Some people loathe looking back on the past days of the year with many regrets. They may desperately wish for a new year with a whole lot of happy lot.


Some people are content with the vanished days despite some glitches in the course of a year. Such unhappy instances were not life-threatening or even life-altering in their eyes. Yesterdays were all beautiful and a new day is dawning.


As the famous expression “Is the glass half empty or half full?” well demonstrates, an identical situation can be seen in different ways depending on a seer’s point of view: an opportunity or a trouble, or optimism or pessimism. It is all in how we perceive life. We can be one to either dwell on all the petty things or learn from them. The trick is to interpret life’s events with optimism.


An era of new administration armed with a philosophy of ‘Nothing’s impossible’ is unfolding before us. We may choose interpretations of its new policies in a way to make our heart sing and to give us the reason and the resolve to pursue our goals. Difficult and bad things will certainly happen down the road, but we’ve got nothing to lose except being unhappy. Further, we’ll eventually deal with them and move on.


I don’t know why but the lines in the last scene of a movie, “Under the Tuscan Sun,” starring Dianne Lane and Sandra Oh, strikes my mind.


“… They built the train tracks over the Alps between Vienna and Venice before there was a train that could make the trip. They built it anyway. They knew one day the train would come. …”


I truly wish each of you a Merry Year-End and a Happy New Year!



Hank



[Things Aren't Always What They Seem]



Two traveling angels stopped to spend the night in the home of a wealthy family. The family was rude and refused to let the angels stay in the mansion's guest room. Instead the angels were given a space in the cold basement. As they made their bed on the hard floor, the older angel saw a hole in the wall and repaired it.


When the younger angel asked why, the older angel replied, “Things aren’t always what they seem.”


The next night the pair came to rest at the house of a very poor, but very hospitable farmer and his wife. After sharing what little food they had the couple let the angels sleep in their bed where they could have a good night’s rest.


When the sun came up the next morning the angels found the farmer and his wife in tears. Their only cow, whose milk had been their sole income, lay dead in the field. The younger angel was infuriated and asked the older angel “How could you have let this happen!? The first man had everything, yet you helped him,” she accused. “The second family had little but was willing to share everything, and you let their cow die.”


“Things aren’t always what they seem,” the older angel replied.


“When we stayed in the basement of the mansion, I noticed there was gold stored in that hole in the wall. Since the owner was so obsessed with greed and unwilling to share his good fortune, I sealed the wall so he wouldn’t find it. Then last night as we slept in the farmer’s bed, the angel of death came for his wife. I told him to take the cow instead. Things aren’t always what they seem.”


Sometimes this is exactly what happens when things don’t turn out the way we think they should. Just trust that every outcome is always to your advantage. You might not realize it until much later.


[Believe It Or Not (3)]



- American Airlines saved $40,000 in 1987 by eliminating one olive from each salad served in first-class.

- China has more English speakers than the United States.

- Donald Duck comics were banned in Finland because he doesn't wear pants.

- Dueling is legal in Paraguay as long as both parties are registered blood donors.

- The shortest war in history was between Zanzibar and England in 1896. Zanzibar surrendered after 38 minutes.

- February 1865 is the only month in recorded history not to have a full moon.

- If Barbie were life-size, her measurements would be 39-23-33. She would stand seven feet, two inches tall and have a neck twice the length of a normal human's neck.

- The cruise liner, Queen Elizabeth 2, moves only six inches for each gallon of diesel that it burns.

- The electric chair was invented by a dentist.

- The Pentagon, in Arlington, Virginia, has twice as many bathrooms as is necessary. When it was built in the 1940s, the state of Virginia still had segregation laws requiring separate toilet facilities for blacks and whites.

- Shakespeare invented the word “assassination” and “bump.”

- “I am.” is the shortest complete sentence in the English language.

- “Stewardesses”is the longest word typed with only the left hand.

- The most common name in the world is “Mohammed.”

- The name of all the continents ends with the same letter that they start with.

- The name Wendy was made up for the book “Peter Pan.”

- The sentence, “The quick brown fox jumps over the lazy dog” uses every letter in the English language.

- The word “lethologica” describes the state of not being able to remember the word you want.

- The word “racecar” and “kayak” are the same whether they are read left to right or right to left.

- TYPEWRITER is the longest word that can be made using the letters on only one row of the keyboard.



잔이 반밖에 안 남았는지, 반이나 찼는지?


여러분, 안녕하세요? 즐거운 아침입니다!


이제 새해가 시작될 날이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여러분, 새해를 맞이 할 준비가 되셨나요?


어떤 사람들은 유감스럽지만 한 해의 지난 나날을 돌이켜 보기 싫어합니다. 그래서 그들은 행운이 가득한 새해가 다가오기를 몹시 갈망합니다.


어떤 사람들은 한 해를 보내는 동안 다소 언짢은 일이 있기는 했어도 지난 날들에 만족합니다. 그러나, 그런 불만스러운 일도 그들 눈에는 생명을 위협하거나 인생을 바꾸는 것은 아닙니다. (그들에게) 지난날은 모두 아름다웠고, 새로운 날이 시작되는 거지요.


“잔이 반밖에 안 남았는지, 반이나 찼는지?”라는 유명한 표현에서 잘 나타나는 것처럼 꼭 같은 상황이라도 보는 사람의 관점에 따라 다르게 보일 수 있습니다. 기회가 될지, 시련이 될지 혹은 낙관론인지, 비관론인지. 모든 건 우리가 인생을 보는 관점에 달려 있습니다. 우리는 사소한 일에 전념하는 사람이 될 수도 있고, 그런 일로부터 뭔가를 배우는 사람이 될 수도 있습니다. 비결은 살아 가면서 일어나는 일들을 낙관적으로 해석하는 데에 있습니다.


‘세상에 안 되는 게 어딨어’ 라는 철학으로 무장한 새 정부의 시대가 우리 앞에 모습을 드러내고 있습니다. 우리는 새 정부의 정책을 해석함에 있어서 콧노래를 부르고 우리로 하여금 목표 추구의 동기와 결의를 가지게 해주는 방법을 택할 수도 있습니다. (이렇게 긍정적 해석을 택하더라도) 언젠가 곤란하고 나쁜 일들은 반드시 발생하기 마련이지만, 불쾌해지는 것 밖에 우린 잃을 게 없습니다. 더욱이, 우리는 결국 그런 일들을 처리하고 앞으로 나아가야만 합니다.


왜 그런지 모르지만, 다이앤 레인과 샌드라 오가 주연한 영화 “투스칸의 햇빛 아래”의 마지막 장면에 나오는 대사가 생각납니다.


“… 그들은 기차가 다닐 수 있기도 전에 비엔나와 베니스 사이의 알프스 산맥을 넘는 철로를 건설했습니다. 아무튼 그들은 그 철로를 건설했습니다. 그들은 언젠가는 기차가 다닐 것을 알았던 것이지요. …”


여러분 모두, 즐거운 연말과 행복한 새해를 맞이 하시기를 진심으로 빕니다!



행크



[세상 일이란 겉으로 보이는 대로 만은 아닙니다]


두 천사가 여행을 하다 밤을 지내기 위하여 한 부잣집에 들렀습니다. 그 식구는 무례했고, 두 천사가 저택 객실에서 자지 못 하도록 했습니다. 그 대신 두 천사에게 차가운 지하실 공간을 주었습니다. 딱딱한 마루 위에 잠자리를 마련하는 동안 늙은 천사는 벽에 구멍이 난 것을 보고 그 구멍을 메웠습니다.


젊은 천사가 왜 그러느냐고 묻자 늙은 천사가 대답했습니다. “세상 일이란 겉으로 보이는 대로 만은 아니네.”


다음 날 저녁 두 천사는 아주 가난하지만 매우 친절한 한 농부와 그의 아내의 집에서 쉬어 가게 되었습니다. 얼마 안 되는 음식을 두 천사와 나눠 먹고 난 부부는 두 천사로 하여금 잠을 푹 잘 수 있는 자신들의 침대에서 자도록 했습니다.


다음 날 아침 해가 떠올랐을 때 두 천사는 농부와 그의 아내가 눈물을 흘리고 있는 것을 보았습니다. 그들의 유일한 수입원인 우유를 생산하는 그들의 하나뿐인 소가 밭에 죽어 있었습니다. 젊은 천사는 화가 나서 늙은 천사에게 물었습니다. “어떻게 이런 일이 일어나게 하실 수 있습니까!? 첫 번째 사람은 없는 게 없는 데도 그 사람을 도와주시고,” 그녀가 비난을 했습니다. “두 번째 가족은 가진 게 없어도 모든 걸 나누려 하는 데 그들의 소를 죽게 하시니.”


“세상 일이란 겉으로 보이는 대로 만은 아니네.” 늙은 천사가 대답했습니다.


“우리가 그 저택 지하실에 머물렀을 때 난 그 벽의 구멍 안에 금이 쌓여 있는 것을 알았지. 그 주인은 너무 탐욕에 사로잡혀 있고 자신의 재산을 나눌 의향이 없었기 때문에 난 그 벽을 봉해서 그 사람이 그것을 찾지 못하도록 한 것이지. 그리고, 어제 밤 우리가 농부의 침대에서 잘 때 죽음의 천사가 그 농부의 아내를 데리러 왔어. 난 그에게 농부의 아내 대신 소를 데려 가라고 했지. 세상 일이란 겉으로 보이는 대로 만은 아니네.”


때때로 이것은 세상 일이 우리가 그렇게 되어야만 한다고 생각하는 대로 되지 않을 때 일어나는 그대로 입니다. 모든 결과가 항상 여러분에게 유리하게 된다고만 믿으십시오. 세월이 한참 지나면 여러분은 그 이유를 깨닫게 될 것입니다.


[믿거나 말거나 (3)]



- 1987년 어메리컨 에어라인 사는 일등석에 제공되는 샐러드에 올리브 하나를 뺌으로써 4만 불을 절약했습니다.


- 중국에는 영어를 말하는 사람이 미국보다 더 많습니다.


- 핀란드에서는 도널드 덕 만화의 주인공 오리가 바지를 입고 있지 않기 때문에 그 만화가 금지되고 있습니다.


- 파라과이에서는 두 사람이 다 헌혈자로 등록되어 있으면 결투가 합법적입니다.


- 역사상 가장 짧았던 전쟁은 1896년 (동부 아프리카 탄자니아의 영토로서 한 때 독립국이었던) 잔지바르 군도와 영국 간의 전쟁으로서 잔지바르 군도는 개전 38분만에 항복했습니다.


- 기록으로 남은 역사 상 1865년 2월은 보름달이 없었던 유일한 달입니다.


- 바비 인형이 실제 인간이라면 몸 치수는 39-23-33입니다. 키는 7피트 2인치 (약 2미터 15센티)이며, 목은 정상 인간의 목보다 두 배 깁니다.


- 유람선 퀸 엘리자베스 2호는 디젤 1갤런으로 6인치밖에 가지 못 합니다.


- (사형용) 전기 의자는 한 치과의사가 발명했습니다.


- 버지니아주 알링턴시에 있는 펜타곤 (미 국방부 건물)은 필요한 숫자보다 2배 많은 화장실이 있습니다. 그 건물이 건축되었던 1940년대 당시 버지니아주법은 그 때까지도 백인과 흑인 간에 별도의 화장실을 두도록 의무화 했기 때문입니다.


- “암살 (assassination)”이란 단어와 “충돌 (bump)”란 단어는 셰익스피어가 만들었습니다.


- 영어에서 가장 짧은 완전한 문장은 “I am.”이란 문장입니다.


- 왼 손만으로 타자를 치는 가장 긴 단어는 “stewardesses”입니다.


- 세계에서 가장 흔한 이름은 “Mohammed”입니다.


- 모든 대륙의 이름은 처음 시작하는 단어와 같은 단어로 끝이 납니다. (예: Asia, America, Africa, Australia, Europe)


- Wendy란 이름은 소설 피터 팬에서 만들어 진 것입니다.


- “The quick brown fox jumps over the lazy dog. (“잽싼 갈색 여우가 굼뜬개 위로 점프한다.”) 이란 문장은 영어의 모든 단어를 다 사용하는 문장입니다.


- “lethologica” 라는 단어는 여러분이 말하거나 쓰고자 하는 단어를 제대로기억할수 없는 상태를 말합니다.


- “racecar (경주용 차)”와 “kayak (카약; 에스키모가 쓰는 카누)”이란 단어는 왼 쪽에서 오른 쪽으로 읽든 오른 쪽에서 왼 쪽으로 읽든 똑 같습니다.


- Typewriter는 키보드 (문자판)의 같은 줄 위에 있는 단어를 사용해서 만들 수 있는 가장 긴 단어입니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종료된칼럼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