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068.05 671.56 1134.30
보합 3.18 보합 0.71 ▲1
-0.15% +0.11% +0.09%
양악수술배너 (11/12)조 변호사의 가정상담소 (10/18)
블록체인 가상화폐

[Hank's Mail]Standing in Others’ Shoes

Hank's Mail 행크 안(=안홍철) 외부필자 |입력 : 2008.03.21 12:11|조회 : 36428
폰트크기
기사공유
편집자주'행크스 메일(Hank's Mail)'은 매주 금요일, 지난 한 주를 마무리하며 읽어보는 영문 시사 칼럼입니다. 비즈니스에 도움이 되는 일화와 유머도 함께 곁들여집니다. 필자 안홍철(미국명 행크 안)씨는 글로벌 기업 임원, IT기업 미국 현지 CEO, 세계은행 수석 금융스페셜리스트, 재정경제부 관료 등 다양한 경험을 거쳐 현재 KIC감사로 재직중입니다. 또 재미 시절 '미국 속으로'라는 고정코너를 머니투데이에 연재, 독자의 사랑을 받았습니다. 경제·시사 지식을 유려한 비즈니스 영어를 사용한 휴먼 터치로 해석하는 '행크스 메일'과 함께 즐거운 주말 보내시기 바랍니다.
[Hank's Mail]Standing in Others’ Shoes
Dear all,

Good Friday morning!

CNN aired Tibetan protests almost every hour this week.

A video clip showed Tibetans smashing windows and setting fire to Chinese shops and cars in Tibet’s capital, Lhasa, while people were cheering. Another carried many young Tibetan boys and girls screaming for Tibet’s freedom. We could also hear the Dalai Lama, Tibet’s spiritual leader, blame the violent protests on deep resentment fueled by the Chinese treatment of Tibetans as second-class citizens in their own land. Young activists demand Tibetan independence. The Chinese government disallows outside access to Tibet.

China’s crackdown on demonstrators in Tibet claiming up to 100 civilian lives has prompted international condemnation and a call for a boycott of this summer’s Beijing Olympics. Protests in sympathy with Tibetans broke out in Australia, China, India, and Thailand. Barack Obama, Hillary Clinton and John McCain, American presidential candidates, showed their deep concern and condemned the violent clashes. Richard Gere, a Buddhist Hollywood actor, criticized China’s brutality and the 55 year-long repression of Tibetans, also suggesting a boycott of the Olympics. France’s foreign minister said European nations should consider boycotting the opening ceremony of the Beijing Olympics. Meanwhile, George Bush and Gordon Brown avoided outright condemnation of China. EU nations and Olympic committees opposed a boycott.

These tragic events remind us of two things. One is the famous principle of self-determination Woodrow Wilson, the twenty-eighth President of the United States, advocated in his speech delivered to a joint session of the U.S. Congress in 1918. He said that all peoples have the right to freely determine their political status and freely pursue their economic, social and cultural development.

Another is the 1992 film, Home Alone 2: Lost in New York, starring Macaulay Culkin and Joe Pesci. Near the end of the movie, the hero’s mother frantically searches New York for her son. She stumbles across two police officers with his photo to ask if they have seen him. After a police officer says to her, “Try to stand in his shoes,” she comes to realize where he might be. He is looking at the grandiose Christmas tree at the Rockefeller Center!

When we had to helplessly watch Jang In-hwan, Jeon Myeong-un, An Jung-geun, Yoon Bong-Gil, Lee Bong-chang, Na Seok-ju and many other patriots die for the nation in the early 1900s, the Great powers in the west turned their backs on our independence movement.

Can you sense a distinct sense of deja vu? We may time-travel to the past, when replacing Tibet and China with Yi Dynasty and Imperial Japan.

Good weekend, you all!

Hank

[Khan and His Hawk]

One morning Genghis Khan, the great king and warrior, rode out into the woods to have a day’s sport. Many of his friends were with him. They rode out gaily, carrying their bows and arrows. Behind them came the servants with the hounds. It was a merry hunting party. The woods rang with their shouts and laughter. They expected to carry much game home in the evening.

On the king’s wrist sat his favorite hawk, for in those days hawks were trained to hunt. At a word from their masters they would fly high up into the air, and look around for prey. If they chanced to see a deer or a rabbit, they would swoop down upon it as swift as any arrow.

All day long Genghis Khan and his huntsmen rode through the woods. But they did not find as much game as they expected. Toward evening they started for home. The king had often ridden through the woods, and he knew all the paths. So while the rest of the party took the nearest way, he went by a longer road through a valley between two mountains.

The day had been warm, and the king was very thirsty. His pet hawk left his wrist and flew away. It would be sure to find its way home. The king rode slowly along. He had once seen a spring of clear water near this pathway. If he could only find it now! But the hot days of summer had dried up all the mountain brooks.

At last, to his joy, he saw some water trickling down over the edge of a rock. He knew that there was a spring farther up. In the wet season, a swift stream of water always poured down here; but now it came only one drop at a time. The king leaped from his horse. He took a little silver cup from his hunting bag. He held it so as to catch the slowly falling drops.

It took a long time to fill the cup; and the king was so thirsty that he could hardly wait. At last it was nearly full. He put the cup to his lips, and was about to drink. All at once there was a whirring sound in the air, and the cup was knocked from his hands. The water was all spilled upon the ground.

The king looked up to see who had done this thing. It was his pet hawk. The hawk flew back and forth a few times, and then alighted among the rocks by the spring. The king picked up the cup, and again held it to catch the trickling drops.

This time he did not wait so long. When the cup was half full, he lifted it toward his mouth. But before it had touched his lips, the hawk swooped down again, and knocked it from his hands.

And now the king began to grow angry. He tried again, and for the third time the hawk kept him from drinking. The king was now very angry indeed.

“How do you dare to act so?” he cried. “If I had you in my hands, I would wring your neck!” Then he filled his cup again. But before he tried to drink, he drew his sword.

“Now, Sir Hawk,” he said, “that is the last time.”

He had hardly spoken before the hawk swooped down and knocked the cup from his hand. But the king was looking for this. With a quick sweep of the sword he struck the bird as it passed. The next moment the poor hawk lay bleeding and dying at its master’s feet.

“That is what you get for your pains,” said Genghis Khan. But when he looked for his cup, he found that it had fallen between two rocks, where he could not reach it. “At any rate, I will have a drink from that spring,” he said to himself.

With that he began to climb the steep bank to the place from which the water trickled. It was hard work, and the higher he climbed, the thirstier he became. At last he reached the place. There indeed was a pool of water; but what was that lying in the pool, and almost filling it? It was a huge, dead snake of the most poisonous kind.

The king stopped. He forgot his thirst. He thought only of the poor dead bird lying on the ground below him. “The hawk saved my life!” he cried, “and how did I repay him? He was my best friend, and I have killed him.”

He clambered down the bank. He took the bird up gently, and laid it in his hunting bag. Then he mounted his horse and rode swiftly home.

He said to himself, “I have learned a sad lesson today, and that is, never to do anything in anger.”

[Reward for Goodness]

Three men died in a car accident and met the Lord at the Pearly Gates.

The Lord spoke unto them saying, “I will ask you each a simple question. If you tell the truth I will allow you into heaven, but if you lie....Hell is waiting for you.”

To the first man the Lord asked, “How many times did you cheat on your wife?” The first man replied, “Lord, I was a good husband. I never cheated on my wife.” The Lord replied, “Very good! Not only will I allow you in, but for being faithful to your wife I will give you a huge mansion and a limo for your transportation.”

To the second man the Lord asked, “How many times did you cheat on your wife?” The second man replied, “Lord, I cheated on my wife twice.” The Lord replied, “I will allow you to come in, but for your unfaithfulness, you will get a four- bedroom house and a BMW.”

To the third man the Lord asked, “So, how many times did you cheat on your wife?” The third man replied, “Lord, I cheated on my wife about 8 times.” The Lord replied, “I will allow you to come in, but for your unfaithfulness, you will get a one-room apartment, and a Yugo for your transportation.”

A couple of hours later the second and third men saw the first man crying his eyes out. “Why are you crying?” the two men asked. “You got a mansion and a limo!” The first man replied, “I’m crying because I saw my wife a little while ago, and she was riding a skateboard!”

다른 사람들의 입장에서 (역지사지)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금요일 아침입니다.

금주 내내 CNN은 거의 매 시간 티베트인의 시위를 방송했습니다.

한 뉴스 장면은 티베트 수도 라사에서 사람들이 환호하는 가운데 티베트 사람들이 중국인 가게의 유리창을 부수고 가게와 자동차에 불을 지르는 것을 보여줬습니다. 다른 장면은 티베트에 자유를 달라고 고함지르는 많은 젊은 티베트 소년 소녀들을 다뤘습니다. 또한, 우리는 티베트의 정신적 지도자 다라이 라마가 격렬한 데모는 중국인들이 티베트 영토 내에서 티베트인들을 이류 민족 취급함으로써 (티베트인들을) 크게 분노시킨 탓이라고 하는 것을 들을 수 있었습니다. 중국 정부는 외부인의 티베트 접근을 금지하고 있습니다.

100명에 달하는 시민을 사망시킨 티베트 내에서 중국의 데모대 진압은 국제적 비난과 금년 여름 북경 올림픽의 보이콧을 촉발시켰습니다. 티베트인을 동정하는 데모가 호주, 중국, 인도, 태국에서 발생했습니다. 미국 대통령 후보 버락 오바마, 힐러리 클린턴, 존 매케인은 유혈 충돌에 깊은 우려를 표하고 이를 비난했습니다. 불교신자인 헐리우드 스타 리차드 기어는 중국의 잔혹함과 55년간의 티베트 식민지배를 비난하고, 올림픽 보이콧을 제안했습니다. 프랑스 외교부 장관은 EU 국들은 북경 올림픽 개막식 보이콧을 고려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조지 부시 (미국) 대통령과 고든 브라운 (영국) 수상은 중국에 대한 노골적인 비난을 피했습니다. EU 정부들과 올림픽 위원회들은 보이콧에 반대했습니다.

이 슬픈 사건들은 우리에게 두 가지를 상기시켜줍니다. 하나는 미국 제28대 우드로 윌슨 대통령이 1918년 미 의회 양원 합동회의에서 행한 연설에서 주창한 그 유명한 민족자결의 원칙입니다. 그는 모든 민족은 자신들의 정치적 지위를 자유로이 결정하고, 자신들의 경제적, 사회적, 문화적 발전을 자유로이 추구할 권리를 가진다고 말했습니다.

다른 것은 매콜레이 컬킨과 조 페시가 주연하는 1992년도 영화 “나홀로 집에 2편, 뉴욕에서 실종”입니다. 영화가 끝나갈 무렵 주인공의 어머니는 아들을 찾으려고 미친듯이 뉴욕을 뒤집니다. 그녀는 우연히 두 경찰을 만나 아들의 사진을 보여주며 혹시 그를 봤는지 묻습니다. 경찰 한 명이 그녀에게 “아들 입장이 되어보라.”고 말하자 그녀는 아들이 어디에 있을지 깨닫게 됩니다. 그는 록펠러 센터에 있는 커다란 크리스마스 트리를 쳐다보고 있습니다.

우리가 1900년대 초 장인환, 전명운, 안중근, 윤봉길, 이봉창, 나석주 등 많은 애국자들이 조국을 위해 죽는 것을 무기력하게 바라보고만 있을 때 서구 열강들은 우리의 독립 운동에 대하여 모르는 척 했습니다.

여러분은 확실히 어디서 본 듯한 느낌이 듭니까? 티베트와 중국을 이씨 조선과 일제로 바꾸어 보면, 우리는 과거로의 시간 여행을 할 수 있습니다.

여러분 모두 좋은 주말 되십시오!

행크

[칸과 칸의 매]

어느 날 아침 위대한 왕이요 전사인 징기스칸은 하루 동안 사냥을 하기 위해 숲 속으로 말을 타고 들어갔습니다. 많은 그의 친구들이 그와 함께 했습니다. 그들은 활과 화살을 가지고 즐겁게 말을 타고 갔습니다. 그들 뒤로 하인들이 사냥개들과 함께 따라갔습니다. 즐거운 사냥 파티였습니다. 숲은 그들의 고함소리와 웃음소리로 울렸습니다. 그들은 저녁에는 많은 사냥감을 집으로 가져가기를 기대했습니다.

당시에는 매가 사냥훈련을 받았으므로 왕의 손목에는 그가 좋아하는 매가 앉아 있었습니다. 주인의 말 한 마디에 매들은 공중으로 높이 날고, 먹이를 찾으러 둘러보았습니다. 마침 사슴이나 토끼를 보게 되면, 그들은 쏜살같이 그것을 덮쳤습니다.

하루 종일 징기스칸과 그의 사냥꾼들은 숲 속을 말을 타고 달렸습니다. 그러나, 그들은 기대만큼 많은 사냥감을 찾지 못 했습니다. 저녁 무렵 그들은 집을 향했습니다. 왕은 종종 숲 속을 달려봤고, 그는 모든 길을 다 알고 있었습니다. 그래서 나머지 일행이 지름길을 택할 때 그는 두 산 사이의 계곡을 통하는 먼 길로 갔습니다.

날은 더웠고 왕은 목이 말랐습니다. 그의 사랑하는 매가 그의 손목을 떠나 날아갔습니다. 집으로 가는 길을 찾고 있는 것이 분명했습니다. 왕은 천천히 (매를) 따라 말을 몰았습니다. 그는 언젠가 이 길 부근에서 맑은 샘을 본적이 있었습니다. 지금 그것을 발견할 수만 있다면! 그러나, 여름의 더운 날들이 산의 모든 개울을 마르게 해버렸습니다.

마침내 기쁘게도 그는 약간의 물이 바위 끝으로 졸졸 흐르는 것을 보았습니다. 그는 더 위에 샘이 하나 있는 것을 알았습니다. 비가 내리는 계절에는 여기서 항상 빠른 물살이 흘러내렸지만, 지금은 한 번에 한 방울만 흘러나왔습니다. 왕은 말에서 뛰어 내렸습니다. 그는 사냥주머니에서 작은 은컵을 하나 꺼냈습니다. 그는 천천히 떨어지는 물을 받으려고 그것을 잡고 있었습니다.

컵을 채우는 데 시간이 오래 걸렸고, 왕은 너무 목이 말라 거의 기다릴 수가 없었습니다. 마침내 컵에 물이 거의 가득 찼습니다. 그는 컵을 입술로 가져가 물을 마시려 했습니다. 갑자기 공중에서 휙 소리가 나더니 그의 손에서 컵이 떨어졌습니다. 물은 전부 땅에 쏟아졌습니다.

왕은 누가 이런 짓을 했는지 보려고 하늘을 쳐다봤습니다. 그것은 그의 사랑하는 매였습니다. 매는 몇 번 앞뒤로 날더니 샘 옆의 바위 사이에 앉았습니다. 왕은 컵을 집어 들고 졸졸 흐르는 물을 받기 위해 그것을 다시 잡고 있었습니다.

이번에는 그는 그리 오래 기다리지 않았습니다. 컵에 물이 반쯤 찼을 때 그는 그것을 들어 입으로 가져갔습니다. 그러나 컵이 그의 입술에 닿기 전에 매가 다시 덤벼들어 그의 손에서 그것을 떨어뜨렸습니다.

이제 왕은 화가 나기 시작했습니다. 그는 다시 물을 받았고, 세 번째에도 그 매는 그가 물을 못 마시게 방해했습니다. 이제 왕은 정말로 매우 화가 났습니다.

“네가 감히?” 그는 고함을 질렀습니다. “이놈, 내 손에 잡히면, 목을 비틀어버릴 거야!” 그리고 그는 컵을 다시 채웠습니다. 그러나 물을 마시려 하기 전에 그는 칼을 꺼냈습니다.

“이제, 매 나으리” 그가 말했습니다. “그게 마지막인 줄 아세요.”

그가 겨우 말을 마치자 매가 덤벼들어 그의 손에서 컵을 떨어뜨렸습니다. 그러나 왕은 이것을 예측하고 있었습니다. 재빨리 칼을 휘둘러 그는 매가 옆을 지나갈 때 매를 쳤습니다. 다음 순간 불쌍한 매는 피를 흘리며 주인의 발 아래에서 죽어갔습니다.

“그렇게 고통을 받아 싸지.” 징기스칸이 말했습니다. 그러나 컵을 찾자 그는 그것이 그가 집을 수 없는 바위 사이에 떨어진 것을 알았습니다. “아무튼 저 샘에서 물을 마셔야지.” 그는 스스로 다짐했습니다.

그렇게 말하고서 그는 물이 졸졸 흐르기 시작하는 곳으로 가파른 경사를 기어 오르기 시작했습니다. 그것은 어려운 일이었고, 더 높이 올라갈수록 그는 더 목이 말랐습니다. 마침내 그는 그 곳에 이르렀습니다. 거기에는 정말로 물 웅덩이가 있었습니다. 하지만, 그 웅덩이를 거의 채우도록 웅덩이에 누워있는 것은 무엇이었을까요? 그것은 커다란 죽은 맹독 뱀이었습니다.

왕은 동작을 멈추었습니다. 그는 갈증을 잊었습니다. 그는 저 아래 땅 위에 죽어 있는 불쌍한 새만을 생각했습니다. “저 매가 내 목숨을 구해줬구나!” 그는 눈물을 흘렸습니다. “어떻게 보답하지? 그는 내 가장 친한 친구였는데 난 그를 죽여버렸어.”

그는 경사를 기어 내려갔습니다. 그는 가만히 매를 집어 들어 그것을 사냥 주머니에 넣었습니다. 그리고 그는 말에 올라타 빨리 집으로 달려갔습니다.

그는 스스로에게 다짐했습니다. “난 오늘 슬픈 교훈을 배웠어. 그건 화가 났을 때는 절대로 무슨 일을 하면 안 된다는 것이야.”

[착한 일에 대한 보상]

세 남자가 자동차 사고로 사망해 천국 문 앞에서 하느님을 만났습니다.

하느님께서 그들에게 이렇게 말씀하셨습니다. “내 그대들에게 간단한 질문을 하마. 그대들이 진실을 말하면 천국으로 가도록 허락하지만, 거짓말을 하면… 지옥이 기다릴 거야.”

첫 번째 남자에게 하느님이 여쭤보셨습니다. “그대는 아내를 몇 번 속였는가?” 첫 번째 남자가 대답했습니다. “하느님, 저는 착한 남편이었습니다. 전 아내를 속인 적이 한번도 없습니다.” 하느님께서 대답하셨습니다. “아주 좋아! 나는 그대가 천국으로 들어오는 것을 허락할 뿐 아니라 네 아내에게 충실했으므로 그대에게 커다란 저택과 차는 리무진을 한 대 주겠어.”

두 번째 남자에게 하느님이 여쭤보셨습니다. “그대는 아내를 몇 번 속였는가?” 두 번째 남자가 대답했습니다. “하느님, 저는 아내를 두 번 속였습니다.” 하느님께서 대답하셨습니다. “나는 그대가 천국으로 들어오는 것을 허락하지만, 불충실 때문에 그대에게는 침실이 네 개 있는 집과 BMW 한 대를 주지.”

세 번째 남자에게 하느님이 여쭤보셨습니다. “그래, 그대는 아내를 몇 번 속였는가?” 세 번째 남자가 대답했습니다. “하느님, 전 아내를 여덟 번쯤 속였습니다.” 하느님께서 대답하셨습니다. “나는 그대가 천국으로 들어오는 것을 허락하지만, 불충실 때문에 그대에게는 방 한 개 아파트와 차는 유고 (역자 주: 생산이 중단된 유고슬라비아산으로 1980년대 세계에서 가장 싸구려 차였음)를 한 대 주겠어.”

몇 시간 뒤 두 번째 남자와 세 번째 남자는 첫 번째 남자가 통곡을 하는 것을 봤습니다. “왜 우는 거요?” 두 남자가 물었습니다. “당신은 대저택과 리무진을 가졌는데!” 첫 번째 남자가 대답했습니다. “난 조금 전에 내 아내를 만났는데 그녀는 스케이트 보드를 타고 있어서 우는 겁니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종료된칼럼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