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지방자치 정책대상 (~10/20)
세상과 잘 사는법, 내가 잘 사는법 - 네이버 법률

이건희 전회장 "딸들 광고 좀 하겠습니다"

이 전 회장 CES 참관 이모저모… 자녀들에 대한 애정 과시

라스베이거스(미국)= 진상현 기자 |입력 : 2010.01.10 14:51|조회 : 1398805
폰트크기
기사공유
↑이건희 전 삼성회장(왼쪽 두번째)이 9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고 있는 국제 멀티미디어 가전 전시회(CES2010)에 장녀인 이부진 호텔신라 전무(왼쪽 첫번째)와 차녀인 이서현 제일모직 전무(왼쪽 세번째)의 손을 꼭 잡고 최지성 삼성전자 CEO(사장)로부터 전시회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이건희 전 삼성회장(왼쪽 두번째)이 9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고 있는 국제 멀티미디어 가전 전시회(CES2010)에 장녀인 이부진 호텔신라 전무(왼쪽 첫번째)와 차녀인 이서현 제일모직 전무(왼쪽 세번째)의 손을 꼭 잡고 최지성 삼성전자 CEO(사장)로부터 전시회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9일(현지시각) 이건희 전 삼성 회장의 세계 최대 멀티미디어 가전(CE) 전시회 'CES2010' 참관에는 부인인 홍라희 여사를 비롯, 장남인 이재용 삼성전자 부사장, 이부진 삼성에버랜드(호텔신라) 전무, 이서현 제일모직 전무 등 온 가족이 동행했다.

이 전 회장은 삼성전자 전시관으로 이동하면서 두 딸인 이부진 전무와 이서현 전무를 불러 양손을 잡고 "우리 딸들 광고 좀 해야겠습니다"라고 말하는 등 남다른 애정을 나타냈다. 이 전 회장은 참관 내내 두 딸의 손을 놓지 않았고 보이지 않으면 불러서 찾기도 했다.

장남인 이재용 부사장은 취재진들이 이 전 회장을 중심으로 너무 몰리자 약간 거리를 두고 이 회장을 따랐다. 대신 이 부사장은 윤부근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사장과 함께 경쟁사 부스 제품들을 자세히 살펴봤다. 일본 소니 부스에서는 3D TV용 안경을 여러차례 써보는 등 3D TV에 대한 높은 관심을 나타냈다.

이 전 회장은 '자식들이 일을 잘 배우고 있다고 보시느냐'는 취재진의 물음에 "아직 배워야죠. 내가 손잡고 다니는 것이 아직 어린애"라고 말하기도 했다.

검정색 양복에 흰색 와이셔츠, 빨간색 넥타이를 맨 이 전 회장은 1시간40여 분 간의 전시관 참관 내내 활기찬 모습이었다. 이 전 회장은 '건강해 보이신다'는 취재진의 질문에 "네"라고 짧게 답했다.

이 전 회장은 이 부사장, 이학수 고문(전 전략기획실 부회장)과 함께 승용차로 전시장을 찾았다. 이 전 회장 옆에 이 고문이 자리했고, 이 부사장은 앞좌석에 앉았다. 홍 여사는 이 전 회장이 삼성전자 부스를 둘러보는 중에 합류해 참관을 함께 했다.

↑이건희 전 삼성회장(왼쪽 두번째)이 9일(미국 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된 국제 멀티미디어 가전 전시회(CES2010)에서 장녀인 이부진 호텔신라 전무(왼쪽 첫번째)와 이서현 제일모직 전무(왼쪽 세번째)의 손을 잡고, 부인인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장과 함께 전시장을 둘러보고 있다.
↑이건희 전 삼성회장(왼쪽 두번째)이 9일(미국 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된 국제 멀티미디어 가전 전시회(CES2010)에서 장녀인 이부진 호텔신라 전무(왼쪽 첫번째)와 이서현 제일모직 전무(왼쪽 세번째)의 손을 잡고, 부인인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장과 함께 전시장을 둘러보고 있다.
돌아가는 차편에는 이 전 회장과 홍 여사가 동승했고, 이부진 전무와 이학수 고문이 다음차를 함께 타고 갔다.

이날 전시장에는 최지성 삼성전자 대표이사 사장을 비롯, 윤부근 영상디스플레이 사업부 사장, 신종균 무선사업부 사장, 권오현 반도체사업부 사장 등 삼성전자 경영진들이 대거 참석해 이 전 회장을 수행했다.

최 대표는 이 전 회장의 전시관 참관을 본 소감을 묻는 질문에 "오랜만에 뵈었는데 건강해 보이셔서 좋았다"고 말했다.

이 전 회장의 참관에 삼성 관계자들과 취재진들이 몰리자 주변에서는 '삼성 CEO냐' '삼성 체어맨이 왔느냐'는 외국인들의 목소리가 여기저기서 들리기도 했다.

한편 1월9일이 생일인 이 전 회장은 이날 현지에서 가족들과 함께 식사를 하면서 조촐한 생일을 보낼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전시장에는 두 사위인 임우재 삼성전기 전무와 김재열 제일모직 전무도 함께 참석했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1개의 소셜댓글이 있습니다.

댓글쓰기
트위터 로그인KHANDOLLMANROHD  | 2016.06.04 15:16

"나 예전에 헌기차대리점영맨(알바신분)몇달했는데,찌라시용명함을 내돈으로 만들어야하더라.당시 헌기본사서 타사차비교영업지시와 찌라시그렇게만들었는데,타사차광고행위라며 대리점에벌금30...

소셜댓글 전체보기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