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뉴스

  • 증권
  • 부동산
  • 오피니언
  • 포토/영상
통합검색
정치
정책
증권
금융
산업
ITㆍ과학
중기
부동산
국제
사회
생활문화
연예
스포츠
스페셜
전체
  • 머니투데이를 네이버 뉴스스탠드 마이뉴스로 만나세요

외환선물, FX마진거래 스프레드 축소 제공

머니투데이 김성호 기자 |입력 : 2010.05.14 09:25
기사공유
외환선물은 17일부터 FX마진거래의 스프레드를 축소해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외환선물은 그동안 고객의 편익제고와 거래비용 절감을 위해 복수 FDM 중 하나인 FXCM에 스프레드 분석자료 등을 제공하면서 스프레드 축소를 지속적으로 추진해 왔다.

스프레드란 FX마진거래시 매수가격과 매도가격간의 가격 차이로, 동시에 사고 팔 경우 발생되는 거래비용이기 때문에 이를 최소화할수록 거래고객 입장에서는 유리하다.

외환선물 관계자는 "우선 FXCM사를 통한 4개 주요 통화에 대해서 0.2~0.4핍 정도가 축소된다"며 "추후 대상을 확대하는 한편 다른 호가제공업체에 대해서도 스프레드 축소를 위한 협의를 진행 중"라고 말했다.

스프레드 축소 일례로 FXCM을 통해 유로/달러 통화를 거래할 경우 기존 스프레드 2.5핍(25달러 해당)에서 2.1핍(21달러에 해당)으로 축소되기 때문에 거래 고객 입장에서는 4달러 정도가 유리해진다.



오늘의 주요뉴스


MT설문

최경환 경제팀이 23일 '출범 100일'을 맞았습니다. '초이노믹스'로 대변되는 그동안의 경제정책들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투표하러 가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