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뉴스

  • 증권
  • 부동산
  • 오피니언
  • 포토/영상
통합검색
정치
정책
증권
금융
산업
ITㆍ과학
중기
부동산
국제
사회
생활문화
연예
스포츠
스페셜
전체
  • 머니투데이를 네이버 뉴스스탠드 마이뉴스로 만나세요

현대重, 현대차 주식 7464억어치 판다(상보)

회사측 "재무건전성 제고 위해 지분 매각"… 처분후 지분율은 2.0%로

머니투데이 김지산 기자 |입력 : 2012.07.16 18:35|조회 : 18875
기사공유
image
차트

MTIR sponsor

현대중공업 (100,500원 보합0 0.0%)이 자산 매각과 채권 발행을 통해 대규모 자금 확보에 나섰다.

현대중공업은 보유 중이던 현대자동차 (172,500원 상승1500 0.9%) 주식 320만3420주를 7463억9686억만원에 처분한다고 16일 공시했다. 처분 후 현대차 보유 지분율은 2.0%로 줄어든다.

현대중공업은 재무건전성 제고를 위해 현대차 지분을 매각키로 했다고 밝혔다. 현대중공업은 상반기에도 5000억원 규모의 차환용 채권을 발행했다. 회사는 또 오는 24일 3년 만기 3000억원, 5년 만기 4000억원 등 총 7000억원대 회사채 발행을 앞두고 있다.

현대중공업은 지난 1분기 1조1086억원 현금을 보유해 지난해 말 6083억원을 웃돌고 있다. 그러나 신조선 수주 둔화 등으로 영업활동현금흐름이 마이너스 2006억원을 기록했다.



오늘의 주요뉴스


MT설문

최경환 경제팀이 23일 '출범 100일'을 맞았습니다. '초이노믹스'로 대변되는 그동안의 경제정책들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투표하러 가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