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지방자치 정책대상 (~10/15)
세상과 잘 사는법, 내가 잘 사는법 - 네이버 법률

日 아베, 제국주의 사상가 '쇼인신사' 참배

머니투데이 이슈팀 황재하 기자 |입력 : 2013.08.14 17:59|조회 : 5479
폰트크기
기사공유
13일 야마구치(山口)현 하기(萩)시에 위치한 쇼인신사를 참배하는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 쇼인신사는 일본 제국주의 팽창에 영향을 미친 사상가 요시다 노리가타(吉田矩方·1830∼1859)를 기리는 신사다. /사진=TV아사히 동영상 캡처
13일 야마구치(山口)현 하기(萩)시에 위치한 쇼인신사를 참배하는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 쇼인신사는 일본 제국주의 팽창에 영향을 미친 사상가 요시다 노리가타(吉田矩方·1830∼1859)를 기리는 신사다. /사진=TV아사히 동영상 캡처
잇따른 우경화 행보로 빈축을 사고 있는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가 제국주의 침략에 영향을 미친 사상가를 기리는 신사에 참배했다.

13일 TV아사히의 보도에 따르면 아베 총리는 이날 야마구치(山口)현 하기(萩)시에 위치한 쇼인신사(松陰神社)를 참배하고 소비세 인상, 집단적 자위권 행사 등의 현안에 대한 의지를 확인했다.

아베 총리는 "다가오는 가을에 각종 어려운 판단이 기다리고 있지만 반드시 올바른 판단을 내릴 것"이라며 "쇼인 박사는 매우 어려운 결단을 내리고 국가를 위해 자신의 몸을 바쳤다"고 말했다.

쇼인신사는 일본 에도시대의 존왕파(尊王派) 사상가이자 교육가인 요시다 노리가타(吉田矩方·1830∼1859)를 기리는 신사다. 쇼인(松陰)은 노리가타의 호다.

이토 히로부미(伊藤博文) 등 일본 제국주의 주역들의 스승으로 추앙받은 쇼인은 '유수록(幽囚錄)'이라는 저서를 통해 정한론(征韓論), 대동아공영론(大東亞共榮論) 등을 주창하고 일본 제국주의 팽창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한편 14일 NHK에 따르면 아베 총리는 15일 야스쿠니 신사를 직접 참배하지 않고 대신 대리인을 통해 예물을 납부할 예정이다. 아베는 '총리' 명의 대신 '자민당 총재' 명의로 예물 다마구시(玉串)를 납부할 계획이다.

다마구시는 보통 다른 사람을 통해 참배를 의뢰할 때 신사에 납부하는 예물이다. NHK는 아베의 '대리 참배'가 한국·중국과의 관계를 배려하는 동시에 전몰자에 대한 존경의 뜻을 표하는 자세에 변함이 없음을 보이기 위한 조치라고 보도했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