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092.40 690.18 1128.50
보합 4.34 보합 8.8 ▼0.7
+0.21% +1.29% -0.06%
메디슈머 배너 (7/6~)KMA 컨퍼런스 배너 (11/9~11/22)
블록체인 가상화폐

'내경이' 요즘 인물이라면 CCTV는 그를 잡아낼까

[팝콘 사이언스-⑰]얼굴이 신분증인 시대…'안면인식' 기술의 발전

류준영의 팝콘 사이언스 머니투데이 류준영 기자 |입력 : 2013.09.20 08:38|조회 : 9034
폰트크기
기사공유
편집자주영화 속에는 숨겨진 과학원리가 많다. 제작 자체에 디지털 기술이 활용되는 것은 물론 스토리 전개에도 과학이 뒷받침돼야한다. 한번쯤은 '저 기술이 진짜 가능해'라는 질문을 해본 경험이 있을터. 영화속 과학기술은 현실에서 실제 적용될 수 있는 것일까. 상용화는 돼있나. 영화에 숨어있는 과학이야기. 국내외 과학기술 관련 연구동향과 시사점을 함께 확인해보자.
영화 '관상'의 한 장면/사진=쇼박스 미디어플렉스
영화 '관상'의 한 장면/사진=쇼박스 미디어플렉스

영화 '관상'은 얼굴로 앞날을 점쳐보는 천재 관상가 내경(송강호)이 조선의 운명을 바꾸려 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렸다.

산 속에 칩거 중인 내경에게 어느 날 기생 연홍(김혜수)이 찾아오고, 그의 제안으로 기방에서 관상 일을 하게 된다. 곧 소문을 전해 들은 김종서(백윤식)는 내경에게 인사와 감찰 업무를 돕도록 한다. 그러던 중 수양대군(이정재)이 역모를 꾀하고 있음을 알게 되고 그는 위태로운 조선의 운명을 바꾸려 한다.

영화 관상은 1453년(단종 1) 수양대군(首陽大君)이 왕위를 빼앗기 위해 일으킨 계유정난을 배경으로 한다. 격동기인 만큼 좋은 상(相)과 나쁜 상을 구별하는 관상가는 정치적으로 중요한 역할을 한다.

관상으로 훌륭한 인재상과 역적상을 가려낸다는 극의 소재는 현대에 와서 IT기술력이 더해지면서 다방면에서 더욱 유용하게 활용되고 있다. 관상가 역할은 CCTV가 대신한다. 물론 사람의 미래를 내다보진 못하지만, 피촬영자의 얼굴 윤곽만으로 그가 내게 어떤 인물인지를 대번에 알려준다.

류준영 기자의 '팝콘 사이언스'
류준영 기자의 '팝콘 사이언스'
예컨대 일본 NEC는 호텔과 고급 레스토랑에서 활용할만한 VIP '얼굴인식' 소프트웨어 '네오페이스'를 개발했다. 이는 VIP 고객에 대한 데이터베이스(DB)를 확보한 뒤 이에 맞는 이미지를 검색하는 기술로써 접대가 요구되는 고객들에게 더 빠르고 정확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CCTV에 촬영된 고객이 VIP인지 아닌지를 판별하는 데 소요되는 시간은 1초 내외. NEC에 따르면 VIP 인식 소프트웨어는 모자와 스카프, 선글라스 등을 착용한 사람도 식별이 가능하다.

안면인식 기술에 관한 관심은 특히 영업분야에서 더욱 높게 나타나며, 특히 유통업체 도입률이 가장 높다. 영국의 한 주유소에서는 내부 광고 화면에 내장된 카메라로 줄 서 있는 고객들의 연령과 성별 등을 분석한다. 예컨대 광대뼈 골격만으로 성별을 구분할 수 있다.

영화 관상에서 '역적상' 내경이 만일 요즘 인물이라면 CCTV는 그를 범죄형 인물로 주목할까. 얼굴인식 기술은 예나 지금이나 범인 검거에서 더 큰 힘을 발휘한다. 유럽에선 이미 훌리건들의 경기장 출입을 막는 데 활용하고 있다.

미국 경찰은 약간의 인상착의만으로 1억2000만명이 넘는 미국인의 신분증 사진DB에서 범인을 찾아낸다. 이는 미국 약 30개 주가 범인 조사에 얼굴 인식 소프트웨어를 사용하기 때문.

이 DB를 통해 CCTV에 찍힌 은행 강도의 옆 혹은 뒷모습, 흐릿한 얼굴윤곽만으로 이름과 구체적 신원을 파악하는 수준까지 발전했다.

이는 운전면허증 사진 속 얼굴 정면 모습만으로 측면과 상·하면까지 유추해 데이터베이스로 만들고 범인 검색에 활용한다. 이 시스템은 무엇보다 눈과 귀 모양, 코의 높이를 포함한 사람 얼굴의 특정 부분을 분석해 일부 모습만으로도 범인을 색출해낼 수 있다.

일본 세콤사 건물 출입문에 부착된 CCTV는 직원의 얼굴을 알아본다. 가장 핵심적인 기술은 사진을 입체 얼굴로 바꾸는 것이다. 사진을 스캔한 후 평면적인 얼굴을 프로그램을 통해 3D 입체얼굴로 바꿔준다. 이를 위해 동양인의 평균적인 얼굴 데이터가 이용된다.

3D 얼굴 모양은 모두 35가지 각도로 변형돼 컴퓨터에 저장된다. 때문에 어떤 각도에서 카메라에 얼굴이 잡히더라도 이를 대조할 수 있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종료된칼럼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