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092.40 690.18 1128.50
보합 4.34 보합 8.8 ▼0.7
+0.21% +1.29% -0.06%
양악수술배너 (11/12)KMA 컨퍼런스 배너 (11/9~11/22)
블록체인 가상화폐

[갤S3로 본 세상]괜찮아, 바람 싸늘해도 사람 따스하니

갤S3로 본 세상 머니투데이 홍찬선 편집국장 |입력 : 2013.11.03 07:40|조회 : 5403
폰트크기
기사공유
편집자주순간(瞬間), 눈 깜짝할 사이의 짧은 시간이다. 살다보면 아주 인상적인 순간을 만난다. 눈으로는 향유하지만, 시간이 흐르면서 이내 잊혀지며 아스라한 추억으로만 남는다. 스마트폰은 이런 순간을 영원한 사진으로 남길 수 있다. 시간과 계절의 흐름을 한 순간으로 고정시켜 나 뿐만 아니라 우리들이 함께 향유할 수 있게 한다. 갤럭시3로 본 세상은 우리의 생활을 윤택하게 한다.
2013년 가을 출근길, 서울 시청도서관 앞.
2013년 가을 출근길, 서울 시청도서관 앞.

오는 7일은 입동(立冬)이다. 겨울이 시작된다. 귓가를 스치는 바람이 나날이 차가워진다. 발걸음은 종종걸음으로 바뀌고, 외투 깃을 올린 채 잔뜩 웅크린다. 그만큼 우리의 마음도 좁아진다. 하지만… 괜찮다. 바람이 싸늘해져도 사람이 따스하니까. 날이 추워질수록 우리의 따듯한 마음을 나누자. 세상은 한층 따뜻해질 것이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종료된칼럼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