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247.05 772.30 1124.90
보합 6.25 보합 11.12 ▼5.2
+0.28% +1.46% -0.46%
MT 핫이슈 배너 MT 금융페스티벌 메디슈머시대 (7/6~미정)
블록체인 가상화폐

[단독] 카카오, SK 티스토어 인수한다

SK플래닛 기업분할 후 경영권 지분 매각…SNS·앱마켓 1위끼리 전략적 통합

머니투데이 박준식 기자 |입력 : 2013.12.09 06:01|조회 : 110591
폰트크기
기사공유
차트

MTIR sponsor

MT단독모바일 메신저 카카오톡(KakaoTalk)으로 유명한 주식회사 카카오가 SK플래닛이 운영하고 있는 애플리케이션 마켓, T스토어(T store)를 인수한다.

8일 M&A(인수·합병) 업계에 따르면 카카오와 SK플래닛은 티스토어 매매를 위한 협상을 지난달부터 극비리에 시작해 이르면 연내에 타결을 앞두고 있다. 카카오는 이 거래를 위해 글로벌 투자은행(IB) 모간스탠리를 인수 자문사로 선정했고, SK플래닛은 매각 자문사로 뱅크오브아메리카 메릴린치와 계약했다. 거래에 관련한 법률 자문은 법무법인 태평양이 제공하고 있다.

티스토어는 한국 애플리케이션 마켓 중에서는 가장 규모가 큰 모바일 콘텐츠 유통사업 브랜드로 SK플래닛이 사업부 형태로 소유·운영하고 있다. SK그룹은 당초 SK텔레콤을 통해 2009년 9월부터 이 사업을 시작했고 이후에 SK플래닛이 분리·독립하는 과정에서 관련 사업이 함께 떨어져 나왔다. SK플래닛은 SK텔레콤 (261,500원 상승3000 -1.1%)이 100% 지분을 가진 자회사다.

[단독] 카카오, SK 티스토어 인수한다
티스토어는 스마트폰이나 PC매니저(통화료 무료)를 이용해 애플리케이션 등 콘텐츠를 유통하고 있다. 당초 이 사업은 SK텔레콤에서 출시되던 휴대폰에서만 이뤄졌다. 그러나 최근에는 SK텔레콤의 경쟁사인 KT와 LG유플러스를 통해 출시된 휴대폰에서도 다운로드가 가능하게 사업이 확대됐다.

최근 티스토어는 디지털 및 실물 콘텐츠를 사고 팔 수 있는 종합 오픈마켓을 지향하고 있다. 게임 콘텐츠가 이 마켓의 최대 강점으로 평가된다. 그밖에 폰 꾸미기와 음악, 교육 콘텐츠를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사업이 시작된 이후 현재 2000만 가입자(올 4월 18일 기준) 중 월 평균 1150만 명 이상이 꾸준히 찾는 콘텐츠 마켓이 됐다.

티스토어의 지난해 말 실적은 등록 콘텐츠 37만건, 누적 다운로드 10억8000만건, 누적 거래액은 2350억원으로 요약할 수 있다. 이 마켓은 애플 앱스토어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 이어 글로벌 3위 규모로 평가된다.

SK플래닛은 티스토어의 가치를 지난해 말 기준 2000억원 정도로 매기고 있다. 전 세계 175개국에서 14만개 이상의 애플리케이션을 서비스하는 앱피아(Appia)가 7억5000만 건의 누적 다운로드를 기록했는데 기업가치가 1200억원이었다. 티스토어는 이에 비해 12억4000만건의 누적 다운로드를 기록해 두 배 정도로 여길 수 있다는 분석이다.

카카오는 티스토어를 카카오 주식을 교환해 인수할 계획이다. 구주를 팔거나 신주를 발행해 매각하는 형태를 취할 것으로 보인다. 삼성증권은 올해 10월 카카오 우리사주 25만주를 매각하기 위해 이 회사의 기업 가치를 약 2조820억원(주당 7만9580원)으로 평가했다. 이 회사의 게임 부문과 이모티콘, 기프티콘 판매 사업의 고속 성장세를 기업가치에 반영한 결과다.

SK플래닛은 티스토어를 매각하기에 앞서 기업분할(Carve out)을 하고 경영권 지분 51% 이상을 카카오에 내줄 것으로 보인다. 분할된 티스토어의 지분을 모두 팔수도 있지만 모바일 생태계의 성장성을 염두에 두고 발전 가능성이 높은 두 사업을 카카오와 공유하는 형태로 거래를 진행할 것으로 전망된다.

SK그룹 고위 관계자는 "우리는 모바일과 콘텐츠 사업이 앞으로 어떻게 진화할지 예측할 수 없기에 성장 가능성이 무궁한 이 토대에서 훌륭한 사업자들과 발전적으로 공생하길 원한다"며 "SK는 카카오의 잠재력을 믿고, 카카오는 티스토어를 더 강한 플랫폼으로 만들 수 있다"고 말했다.

반면 SK플래닛 관계자는 "티스토어 매각은 전혀 검토된 바 없다"고 극구 부인했다. 이석우 카카오 대표도 "티스토어 인수와 관련한 논의조차 없었고 검토한 바도 없다"며 "티스토어 인수는 회사의 경영방향과 전혀 무관하고, 앞으로도 이를 검토할 가능성은 극히 희박하다"고 말했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4개의 소셜댓글이 있습니다.

댓글쓰기
트위터 로그인우동  | 2013.12.10 13:35

요물!!!! 요물!!!! 들었다놨다 !둘었다놨다 하네? 기자양반!!!!!!!!

소셜댓글 전체보기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