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339.17 827.84 1115.30
보합 15.72 보합 6.71 ▼5.1
메디슈머시대 (7/6~미정)
블록체인 가상화폐

노트북 대신 아이패드 쓰려면 이것 필수!

[Smart다이어리]아이패드의 생산성, 사용자 경험 확 올려줄 액세서리와 앱

스마트 다이어리 머니투데이 박효주 앱매니저 |입력 : 2014.04.05 10:24|조회 : 23556
폰트크기
기사공유
아이패드의 활용 범위는 다양하지만 주로 인터넷 서핑이나, 영화, 드라마, e-book 감상 등 콘텐츠 소비에 많이 활용된다. 콘텐츠 소비 외에 활용은 한계가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전용 키보드를 비롯해 다양한 애플리케이션을 함께 사용하면 이런 한계를 이겨낼 수 있다.

◇생산성 UP!! 블루투스 키보드

벨킨 아이패드 미니 레티나 QODE FastFit 키보드 케이스 /사진제공=벨킨
벨킨 아이패드 미니 레티나 QODE FastFit 키보드 케이스 /사진제공=벨킨
외근이 많아 외부에서 아이패드로 주요 업무를 처리해야 할 일이 많은 직장인, 아이패드를 수업 강의 노트로 활용하는 대학생이라면 아이패드를 위한 블루투스 키보드를 사용해보자.

벨킨의 아이패드 전용 키보드 케이스는 아이패드의 생산성을 향상해준다. 간편하게 휴대하여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 입력하도록 해주며, 노트북을 사용하는 것과 같은 사용자 경험을 제공한다.

벨킨의 아이패드 전용 키보드 케이스는 아이패드 에어용 벨킨 QODE Ultimate 키보드 케이스, 아이패드 에어용 QODE 슬림 스타일 키보드 케이스, 아이패드 미니 레티나를 위한 포터블 키보드 케이스, QODE FastFit 키보드 케이스 등으로 구성된다.

◇문서작성, 그리기를 더 쉽게 앱 활용

마이크로소프트(MS)에서 제공하는 아이패드 전용 오피스는 기존 PC에서 사용하던 오피스의 기능을 그대로 사용할 수 있게 해준다.

문서 작성 및 편집을 할 수 있는 워드, 프리젠테이션 주제와 자동 재생, 반복, 애니메이션 효과 등 고급 제어 기능을 제공하는 파워포인트, 스프레드시트로 대조표, 가계부 등의 작업을 편리하게 할 수 있는 엑셀 등을 사용할 수 있다.

오토데스크 사용 화면 캡처
오토데스크 사용 화면 캡처
2D 및 3D 디자인 소프트웨어 제조회사 오토데스크가 개발한 스케치북 프로는 아이패드로 그리기 및 페인팅 작업을 쉽게 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연필과 펜의 굵기 및 형태, 불투명도 등을 세밀하게 조절할 수 있으며 레이어를 구분할 수 있어 그리기 작업 시 더 편리하다. 원, 사각형, 타원, 직선 등 다양한 모양을 간편하게 그릴 수 있는 특수 도구와 사용자가 원하는 기능만을 모아 배치할 수 있는 퀵 도구 기능도 제공한다. 또한, 단축키 기능이 있어 전용 키보드와 함께 사용한다면 더욱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아이패드가 피아노, RC 조정기로?

악기를 연주하거나 무선 촬영을 하는 것과 같은 기능은 앱이 아니고서는 구현하기 어렵다. 하지만 앱세서리(앱 + 액세서리)를 이용하면 쉽게 구현할 수 있다.

CME에서 선보인 미디 키보드인 Xkey는 USB로 아이패드와 언제 어디서든 쉽게 연결해 편리하게 연주할 수 있는 제품이다. 25표준 키로 압력 센서가 각각의 키에 부착되어 처리 속도를 높여주고 다양한 연주에도 최적화되어 있다. 얇고 가벼워 휴대하기 좋으며 아이패드는 물론 PC와 맥, 안드로이드 기기 등 다양한 기기와 연결해 사용할 수 있다.

패럿 AR드론(왼쪽)과 미디 키보드 Xkey
패럿 AR드론(왼쪽)과 미디 키보드 Xkey
패럿(Parrot)에서 출시한 헬리캠 AR.드론은 무선으로 약 50m 반경 내의 경치와 모습을 촬영할 수 있다.

고가의 전문 방송 촬영용 헬리캠 대신 상대적으로 저렴하고 아이패드에 전용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하면 무선으로 간편하게 조정할 수 있다. HD 카메라가 탑재되어 선명한 화질을 자랑하며, 비행 중에도 아이패드에 영상을 저장할 수 있다. 아이패드 외에도 아이폰, 안드로이드 기기 등과 연결해 사용할 수 있다.

박효주
박효주 app@mt.co.kr

머니투데이 정보미디어과학부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종료된칼럼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