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092.40 690.18 1128.50
보합 4.34 보합 8.8 ▼0.7
+0.21% +1.29% -0.06%
메디슈머 배너 (7/6~)KMA 컨퍼런스 배너 (11/9~11/22)
블록체인 가상화폐

성공하는 사람들이 매일 제일 먼저 하는 일

[줄리아 투자노트]

줄리아 투자노트 머니투데이 권성희 부장 |입력 : 2014.10.25 10:01|조회 : 63686
폰트크기
기사공유
성공하는 사람들이 매일 제일 먼저 하는 일
첫 일이 운명을 결정하는 경우가 종종 있다. 학교를 졸업하고 가장 먼저 하는 일이 대표적이다. 첫번째 직장에서 처음 하는 일은 평생에 걸쳐 영향을 미친다. 마찬가지로 매일 처음 하는 일은 그 날 하루를 결정짓는 경향이 있다. 단 하루뿐인 영향력이지만 하루가 쌓여 1년이 되고 평생이 된다. 이를 감안하면 매일 제일 처음 하는 일의 중요성은 지대하다. 그렇다면 성공하는 사람들이 매일 아침 가장 먼저 하는 일은 무엇일까. 성공과 건강, 인간관계 등에 관한 칼럼을 모아 소개하는 라이프핵에 올라온 글을 정리했다.

1. 감사를 연습하고 원하는 것을 머리 속에 그려본다=국내에 '네 안에 잠든 거인을 깨워라'의 저자로 유명한 라이프 코치 토니 로빈스는 자신이 가진 것에 대한 감사로 하루를 시작한다. 그는 일어나자 마자 15분 동안 사소한 것이라도 진심으로 감사한 뒤 자신이 하고 싶은 일, 삶에서 원하는 것을 머리 속에 그려보라고 조언한다. 이 짧은 15분은 심신을 절정의 상태로 이끌어 성공을 향한 한걸음을 내딛게 만든다. "생각을 붙잡은 뒤 그 생각을 행동으로 옮기고 행동을 결과로 연결시켜 꿈을 현실로 만들라."-토니 로빈스

2. 이메일을 확인한다=많은 사람들이 아침의 가장 소중한 시간을 이메일이나 살펴보는데 쓰지 말라고 조언한다. 하지만 애플의 최고경영자(CEO) 팀 쿡은 새벽 4시30분에 이메일부터 체크한다. 그는 아침에 일어나자 마자 이메일을 확인해두면 사무실에 가서 우선순위가 높은 일을 바로 처리할 수 있다고 말한다. 블로그 서비스 회사인 텀블러의 창업자 데이비드 카프도 비슷하다. 그가 일어나자 마자 가장 먼저 하는 일이 이메일 확인은 아니지만 사무실에 도착해서 가장 먼저 하는 일은 이메일 확인이다. 사무실에서 이메일을 가장 먼저 훑어보는 이유도 쿡과 비슷하다. 이메일을 먼저 점검해두면 그 날 해야할 일의 우선순위를 정하는데 도움이 된다는 것이다.

3. 가장 하기 싫고 힘든 일을 먼저 한다='허클베리핀의 모험'의 작가 마크 트웨인의 조언이다. "아침에 일어나 가장 먼저 생 개구리를 먹어라. 그러면 그 날 하루 동안 그보다 더 나쁜 일은 일어나지 않을 것이다." 많은 사람들이 반드시 해야 하지만 하기 싫은 일은 뒤로 미루는 경향이 있다. 문제는 이렇게 일을 미루면 그 일을 처리할 때까지 계속 기분이 나쁘다는 것이다. 언젠가 해야 할 일이라면 빨리 처리하는게 좋다. 아침에 일어나 그 날 가장 하기 싫은 일이 무엇인지 정하고 그 일부터 처리하라.

4. 자전거를 탄 뒤에 그 날의 우선순위를 정한다=스타벅스의 창업자 하워드 슐츠는 매일 아침 부인과 함께 자전거를 탄 뒤 새벽 6시에 출근한다. 새벽 6시에 사무실에 도착해 그가 가장 먼저 하는 일은 그날 해야 할 일들의 우선순위를 결정하는 것이다. 세계적인 경매회사 크리스티의 최고경영자(CEO) 스티븐 머피도 아침에 일어나 한 시간 가량을 이것저것 생각하며 머리 속에 떠오르는 아이디어들을 메모하고 일의 우선순위를 정한다. 그는 아침에 생각하면 좀더 전략적이고 능동적으로 일을 처리하고 상황에 대처할 수 있게 된다고 소개한다. 영국의 화가이자 시인인 윌리엄 블레이크는 "아침에 생각하고 오후에 행동하고 저녁엔 책을 읽고 밤엔 잠을 자라"고 말했다.

5. 꿈꾸고 있는 일을 한다=미국의 대중소설 작가인 존 그리샴은 변호사로 일하면서 글을 쓰기 시작했다. 말하자면 투잡을 뛰어야 했기 때문에 그는 짬을 내 글을 써야 했다. 그는 매일 새벽 5시에 일어나 모든 준비를 마치고 5시30분에 변호사 사무실에 도착했다. 그는 도착과 동시에 그날 써야 할 소설의 첫 단어를 썼다. 그는 매일 소설을 한쪽씩 쓴다는 원칙을 세워두고 있었다. 한쪽을 쓰는데 10분이 걸리든 2시간이 걸리든 상관없었다. 그는 새벽 5시30분부터 한쪽 분량을 채울 때까지 글을 쓴 뒤에야 변호사 업무를 시작했다. 많은 사람들이 지금 하고 있는 일에 불만을 느껴 다른 일을 꿈꾸지만 일에 치여 하고 싶은 일은 시도조차 못한다. 그런 사람들에게 그리샴의 방법은 효과가 있다. 남들보다 일찍 일어나 꿈꾸고 있는 일을 하라.

6, 오늘 하루 어떤 좋을 일을 할지 생각한다=미국 독립의 아버지 벤자민 프랭클린은 "오늘은 어떤 좋을 일을 할까"를 생각하는 일로 하루를 시작했다. 프랭클린은 동료가 어려운 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돕는 등 다른 사람들을 도와주는 것이 좋은 업(카르마)을 쌓는 길고 좋은 업을 쌓으면 언젠가는 보상을 받는다고 믿었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종료된칼럼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