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머니투데이

고 성완종 전 경남기업 회장 "어머니 곁으로 간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고 성완종 전 경남기업 회장 "어머니 곁으로 간다"

머니투데이
  • 서산(충남)=신현우 기자
  • VIEW 6,510
  • 2015.04.10 10:54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고 성완종 전 경남기업 회장의 마지막 바람대로 어머니 묘 인근으로 장지가 결정됐다.

10일 고 성 회장의 시신은 오전 9시 서산의료원으로 옮겨졌다. 이후 유족들의 확인 절차를 거쳤다. 빈소는 장례식장 3층에 마련됐다. 고 성 전 회장의 장례식은 서산장학재단장으로 진행된다. 발인은 13일로 장지는 충남 서산시 음암면 도당리로 결정됐다. 이곳은 고 성 전 회장의 어머니가 묻힌 곳이라고 경남기업은 설명했다.

고 성 전 회장은 유서를 통해 "장례절차를 검소하게 치르고 평소 존경했던 어머니 곁에 있고 싶다"는 뜻을 밝혔다. 빈소가 마련된 충남 서산의료원에는 오전부터 친척들과 지역에 거주하는 지인들이 하나둘씩 찾았다.

오열하는 고 성 전 회장의 부인을 며느리가 부축하며 빈소로 이동했고 주변에서 이를 지켜보던 지인들은 눈시울을 붉혔다.

앞서 고 성 전 회장은 지난 9일 오전 5시11분쯤 서울 청담동 자택을 빠져나갔다. 유서를 발견한 성 전 회장의 아들이 운전기사를 통해 오전 8시6분쯤 경찰에 신고, 오전 8시 12분쯤 직접 인근 파출소를 찾아 추가 신고절차를 마쳤다.

같은 날 오후 3시32분 형제봉 매표소 인근에서 목을 매 숨진 채로 발견됐다. 경찰은 형제봉 매표소에서 등산로를 따라 300m 올라가다 등산로를 벗어난 우측 30m 지점에서 숨져 있는 고 성 전 회장을 수색견이 발견했다고 전했다.

고 성 전 회장은 당일 오전 10시30분 구속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을 앞두고 있었다. 검찰은 지난 6일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사기·횡령과 자본시장법 위반 혐의로 고 성 전 회장에 대해 사전구속영장을 청구했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1/25~)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