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339.17 827.84 1115.30
보합 15.72 보합 6.71 ▼5.1
메디슈머시대 (7/6~미정)
블록체인 가상화폐

'패키지웨딩'은 지겹다, 나만의 장소에서 '셀프웨딩'으로

[벤처스타]<26>우아한웨딩

벤처스타 머니투데이 이해진 기자 |입력 : 2015.05.04 11:45|조회 : 7547
폰트크기
기사공유
편집자주우후죽순 생겨나는 스타트업 사이에서 창의적인 아이디어와 기술력으로 주목받는 '벤처스타'들을 소개합니다. 에이스로 활약하며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할 미래의 스타 벤처들의 이야기를 시작합니다.
"판에
'패키지웨딩'은 지겹다, 나만의 장소에서 '셀프웨딩'으로
박힌 '패키지 웨딩' 말고 신랑·신부만의 스토리가 있는 결혼식. 멋있지 않나요?"

임현석 우아한웨딩 대표(32)는 미래의 신부와 10명 이내 가족 하객들과 함께 여행지에서 올리는 결혼식을 꿈꾼다. 그런 임 대표에게 웨딩 플래너가 추천하는 '패키지 웨딩'은 마치 공장에서 대량생산 하는 공산품 같았다.

임 대표는 "친구가 결혼한 식장에서 얼마 뒤 지인이 똑같은 결혼식을 갖는 경우가 많다"며 "일생에 한 번 뿐인 결혼식인데 남들과 똑같은 형식적인 결혼식은 슬프다"고 말했다.

이에 임 대표는 지난해 9월 셀프 웨딩과 소규모 하우스 웨딩을 원하는 사람들을 위한 웨딩 정보 중개 앱 '우아한웨딩'을 시작했다. 결혼식장과 이른바 '스드메'(스튜디오 촬영·드레스·메이크업), 음식 케이터링 업체를 협력업체로 섭외, 예비 부부들과 연결 시켜 준다. 또 고객이 결혼식 전체 기획을 웨딩 디렉터에게 맡기길 원할 경우 파트너 웨딩 디렉터를 소개해 준다.

서비스 이용을 원하는 고객은 우아한웨딩 웹 사이트에 접속, 결혼식 콘셉트와 예상 금액 등을 상담 신청서에 적어 보내면 우아한웨딩이 컨설팅해 적절한 업체들을 소개한다. 현재 셀프웨딩 전문 드레스샵 4곳, 메이크업 샵 10곳, 웨딩연출가 4명, 사진작가 60명 가량이 우아한웨딩과 파트너십을 맺고 있다. 임 대표는 "청담동에 있는 드레스샵에서 해외 브랜드의 드레스를 빌릴 경우 200~300만원이 들지만 우아한웨딩이 소개하는 셀프웨딩 전문샵에서는 100만원 수준에서 빌릴 수 있다"고 말했다.

식장은 음식 제공이 함께 가능한 세븐 스프링스 등 프랜차이즈 샐러드바나 종로 민가다헌 과 같은 한식당, 유명 카페나 레스토랑을 그때그때 섭외한다. 또는 미술관을 대관하거나 한강공원 등 서울 시내에 비어 있는 공간을 찾아 식장으로 활용할 수도 있다.

임 대표는 "우아한웨딩은 무조건 저렴한 결혼식이 아닌 합리적인 결혼식 제공이 목표"라며 "기존 웨딩 패키지 상품처럼 웨딩업체가 미리 정해놓은 가격대의 패키지를 구매하지 않고 식장, 드레스, 메이크업, 사진 촬영 등 웨딩 상품을 따로따로 구매해 합리적인 가격에 나만의 결혼식을 올릴 수 있는 게 우아한웨딩의 장점"이라고 설명했다. 임 대표는 "식비 포함 2000만원에 셀프웨딩을 올리는 것도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오는 하반기 정식 서비스 런칭을 앞두고 있는 우아한웨딩은 4월 한 달 동안 두 차례에 걸쳐 1차 10 쌍·2차 30 쌍 총 커플 40 쌍의 베타 서비스 이용 신청을 받았다. 짧은 기간 특별한 광고·홍보 없이 페이스북·카카오스토리 등 SNS를 활용한 것 치고는 꽤 많은 고객을 확보한 셈이다.

임 대표는 "빅데이터로 셀프웨딩에 대한 버즈량(미디어 및 소비자가 생성하는 정보의 양인 CGM을 포함한 키워드 언급량)을 조사한 결과 셀프웨딩에 대한 관심이 점점 많아지고 있다"며 "현재 블로그나 카페를 통해 셀프웨딩 후기와 정보를 공유하는 데 그치고 있는데 우아한웨딩은 웨딩업체 정보를 한 곳에 모아 보여주고 직접 연결도 시켜줘 소비자들의 니즈(수요)를 만족 시켜 주려고 한다"고 말했다. 오픈 베타 서비스는 5월 중 진행된다.

비즈니스 모델은 고객-협력 업체 중개 수수료와 결혼 관련 업체들의 광고 수익이다. 더불어 현 셀프 웨딩에서 폭을 넓혀 브라이덜 샤워(신부 파티), 리마인드 웨딩 등으로 서비스를 확장해나갈 계획이다.

임 대표는 "대부분 결혼은 웨딩홀에서 해야 한다는 생각이 보통이지만 결혼의 역사를 보면 최초의 결혼식은 가족·친척들과 집에서 하는 하우스 웨딩 이었다"며 "웨딩 컨설팅 업체가 패키지로 만든 웨딩이 아니라 다양한 장소에서 다양한 스타일로 결혼식을 올리는 문화가 생기길 바라고 우아한웨딩이 이에 일조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임현석 우아한웨딩 대표/사진=우아한웨딩 제공
임현석 우아한웨딩 대표/사진=우아한웨딩 제공

이해진
이해진 hjl1210@mt.co.kr

안녕하세요 사회부 사건팀 이해진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종료된칼럼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