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339.17 827.84 1115.30
보합 15.72 보합 6.71 ▼5.1
메디슈머시대 (7/6~미정)
블록체인 가상화폐

25년 전 노점상 그 청년…지금은 매출 700억 '오너'

[강경래가 만난 CEO] 양진호 NC리테일그룹 대표…'못된고양이' 국내 1위 액세서리 프랜차이즈 성장

강경래가 만난 CEO 머니투데이 강경래 기자 |입력 : 2015.10.27 03:30|조회 : 142931
폰트크기
기사공유
양진호 NC리테일그룹 대표가 창업 초기 서울 모래내시장 인근 노점에서 액세서리를 팔던 당시 모습 / 사진제공=양진호 대표
양진호 NC리테일그룹 대표가 창업 초기 서울 모래내시장 인근 노점에서 액세서리를 팔던 당시 모습 / 사진제공=양진호 대표


"'세븐일레븐'처럼 글로벌 프랜차이즈 기업을 일구는 게 목표입니다."

양진호 NC리테일그룹 대표(45)는 '장사꾼'이다. 25년 전 길거리 노점상으로 출발한 그는 현재 연간 매출액 700억원(제품 출고 기준)을 올리는 중견 프랜차이즈 기업 오너가 됐다. 서울 명동 노른자위 땅에 시가 250억원 상당의 본사 건물도 보유하고 있다. 타고난 장사꾼 기질 덕분이었다.

양 대표는 지난 1991년 군을 제대하자마자 서울 남가좌동 모래내시장 인근에서 리어카 장사를 시작했다. 가난한 가정환경 탓에 학창시절부터 신문·우유 배달, 행주·화장지 장사 등을 했던 밑바닥 경험이 유일한 사업 밑천이었다. 당시 주로 판매했던 아이템은 여성용 액세서리였다. 사실상 그의 첫 창업이었다.

그는 노점을 운영하며 8000만원 가량 목돈(?)을 마련해 1995년 수색동에서 처음 매장을 꾸렸다. 당시 아이템은 여성용 구두였다. 그는 동시에 일산에도 3군데 지점을 냈다. 프랜차이즈 형태 사업을 처음 시작한 것이다. 하지만 결과는 참담했다.

"매장을 낸 지 5개월여 만에 7000만원 정도를 손해보고 문을 닫아야만 했다. 지점을 운영하는 데 있어 노하우가 부족한 탓이었다. 속상한 마음에 1000만원 가량 남은 돈은 술로 탕진했다."

사업실패 등 서울생활에 염증을 느낀 양 대표는 충남 서산 당진으로 내려가 전기배선 등 이른바 '막노동'을 했다. 하지만 양 대표의 머릿속에서는 늘 '도심의 네온사인'이 떠나질 않았다. 마음가짐을 재정비한 그는 1997년 서울로 올라와 종로에서 다시 액세서리 매장을 시작했다.

"매장은 다행히 빠르게 번창해갔다. 당시 종로 일대에 액세서리 매장이 많았는데 나중에 보니 우리만 남아있었다. 2003년에는 명동으로 매장을 확장해 이전하기도 했다. 생각해보면 과거에 사업실패 등 아픔을 겪은 것이 약이 됐다."

양 대표는 그동안 장사를 통해 쌓아온 노하우를 바탕으로 2008년에는 액세서리 프랜차이즈 회사인 '못된고양이'(NAUGHTY CAT)를 설립했다. 몇 년 동안 시행착오를 겪은 못된고양이는 2011년 이후 매년 매장이 20∼30개씩 늘어나는 등 빠르게 번창해갔다.

못된고양이는 현재 전국에 120여 매장을 확보한 국내 최대 액세서리 프랜차이즈 회사로 성장했다. 중장기적으로 프랜차이즈 브랜드를 확대하기 위해 최근 회사명을 'NC리테일그룹'으로 바꾸기도 했다.

양 대표는 해외시장 진출도 순차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2012년 대만 진출을 시작으로 하와이와 필리핀, 캄보디아 등으로 못된고양이 매장을 확장해갔다. 해외까지 합친 매장 수는 현재 130여개에 달한다. 양 대표는 연내 광저우(광주)와 선전(심천) 지역에 각각 매장을 개설, 세계 최대 시장인 중국에도 발을 내디딜 계획이다.

양 대표는 궁극적으로 글로벌 액세서리 프랜차이즈 회사를 일군다는 목표다. "기업가로서의 롤모델은 세븐일레븐이다. 세븐일레븐은 전 세계 어디에나 있고, 또 서민들이 편하게 이용할 수가 있다. 못된고양이를 비롯한 NC리테일그룹의 브랜드들이 머지않아 그렇게 될 것이다."

양진호 NC리테일그룹 대표 / 사진제공=NC리테일그룹
양진호 NC리테일그룹 대표 / 사진제공=NC리테일그룹

강경래
강경래 butter@mt.co.kr

중견·중소기업을 담당합니다. 서울 및 수도권, 지방 곳곳에 있는 업체들을 직접 탐방한 후 글을 씁니다. 때문에 제 글에는 '발냄새'가 납니다. 건강을 위해 시작한 운동 덕에 복서(권투선수)로도 활동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1개의 소셜댓글이 있습니다.

댓글쓰기
트위터 로그인Mul Yoo  | 2015.10.27 08:47

얼씨구? 기자님 노점상들 세금안내는거 모르시죠? 불법으로 커서 재벌되면 이렇게 이미지 세탁을 하는군요 열심히 도와주고계시네요

소셜댓글 전체보기



종료된칼럼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