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청년내일 채움공제 (~종료일 미정)대한민국법무대상 (-1.28)
비트코인 광풍 - 가상화폐가 뭐길래

[잡드림] 망고플레이트 신입사원 Q&A

머니투데이 김은혜 기자 |입력 : 2016.02.20 09:00
폰트크기
기사공유
[잡드림] 망고플레이트 신입사원 Q&A
◇장○○ 망고플레이트 신입사원(2015년 9월 입사) Q&A

- 자신의 스펙과 현재 일하는 분야는?

▶미국 인디애나주립대에서 텔레커뮤니케이션 학과를 졸업후 고려대학교 일반대학원 언론학과에서 석사과정을 마쳤다. 현재 컨텐츠팀에서 여러가지 데이터들을 관리하고 이를 사용자들에게 최적화시켜 보여질 수 있도록 하는 업무를 담당하고 있다.

- 망고플레이트에 지원하게 된 동기는?

▶대학원에 다니면서 방송사의 해외촬영 섭외 및 영상번역 등을 하는 프리랜서로 약 3년 정도 일했었다. 당시 진로에 대한 고민이 많았는데 우연히 스타트업에 입사하여 자신의 꿈을 한껏 발휘하고 있는 다른 팀 작가의 이야기를 전해듣고 스타트업에 관심을 갖게 됐다. 스타트업에 대해 알아보던 중 망고플레이트라는 서비스를 알게 됐고, 이 회사에 대한 기사나 블로그를 찾아보게 됐다. 빠르게 성장하는 곳이고 자유로운 분위기에 훌륭한 인재들도 많아 내 역량을 키우며 회사와 함께 성장할 수 있을 거라는 생각이 들어 지원하게 됐다.

- 자기소개서에선 어떤 내용을 강조했는지?

▶전 직장에서 있었던 에피소드를 통해 업무와 팀원들을 대하는 나의 태도를 구체적으로 설명했다. 예를 들어, 방송국 특성상 해외 촬영을 나갔을 때 예기치 못한 상황이 많이 발생했는데 그럴 때마다 좌절하기보다는 항상 긍정적으로 해결해나가고 힘들 때도 웃음을 잃지 않는 분위기 메이커였다는 점을 강조했다. 이러한 경험을 바탕으로 입사후에도 어떠한 문제에 부딪혀도 긍정적으로 잘 해결해 나갈 수 있다는 의지를 피력하고 팀원들과도 잘 어울리는 팀플레이어라는 점을 강조했다.

- 필기와 실기테스트를 위해 준비한 자료/책과 특별한 준비과정이 있다면?

▶면접 준비를 위해서 망고플레이트와 경쟁 회사 및 주요 스타트업들의 기사들을 검색해보고 공부했으며, 앱을 다운로드 받아서 직접 사용해본 후 서비스에 대해 좋았던 점, 아쉬웠던 점 혹은 추가됐으면 하는 기능들에 대해 분석 및 정리해뒀다. 또한 온오프믹스나 스타트업 얼라이언스 등에서 주최하는 관련 세미나에 참가하면서 스타트업에 대한 전반적인 이해도를 높이려고 노력했다.

- 면접 때 받았던 질문 중 가장 기억에 남는 질문들은?

▶면접관들이 내가 어떤 사람인지를 알고자 하는 질문들을 많이 했었는데 그만큼 나 또한 회사에 대한 궁금한 점이 매우 많았다. 회사가 어떠한 사람들로 구성돼 있고 회사의 방향성이 어떤지 궁금했기에 좀 많은 질문을 했었는데 이 부분에 있어 친절히 다 답변해주었던 점이 인상깊었다. 게다가 면접이라기 보다는 인생선배와의 면담하는 듯한 분위기였기에 단순히 일하는 직원을 뽑는게 아니라 구직자와 회사간에 서로 함께 성장할 수 있는 일원을 뽑는다는 느낌을 받아 더 입사하고 싶어졌다.

- 망고플레이트만의 독특한 채용과정과 이에 대한 대응 방법이 있었다면?

▶면접자에게 양해를 구한 후 핸드폰 사진첩에 음식 사진들이 있는지를 보는 경우도 있다는 인터뷰 기사를 읽은 적이 있었다. 이를 보고 면접 전에 그동안 먹었던 음식 사진을 미리 추려 준비해갔었다. 당시 면접에서는 직접 보여주지는 않았지만 지역별로 가보았던 맛집 리스트를 말해보라는 질문이 나왔을 때, 핸드폰에 저장했던 식당 사진들이 있어서 어렵지 않게 답할 수 있었다. 어느 스타트업이든 해당 서비스에 대해 얼마나 잘 알고 있는지에 대한 질문이 나올 수 있기에 이런 부분은 미리 대응할 수 있도록 준비하는 것을 추천한다.

- 망고플레이트 입사 전에 몰랐던, 입사 후에 가장 필요한 스펙은?

▶팀원들과 협력해서 일하는 부분이 많기 때문에 자신의 의견을 표현하는 커뮤니케이션 스킬의 중요성을 많이 느낀다. 또한 분위기가 자유롭고 자율적인 만큼 본인이 관리해야 할 업무가 동시 다발적으로 이루어지기 때문에 이를 잘 관리하는 능력도 필요하다. 무엇보다도 본인이 스스로 성장하고자 하는 의지가 가장 중요한 역량이자 스펙이 되는 것 같다. 그래야만 6개월 뒤, 1년 뒤 회사가 성장하는 만큼 본인도 성장할 수 있기 때문이며 이것이 스타트업에서는 가장 값진 경험이 되는 것 같다.

김은혜
김은혜 graceguess@mt.co.kr

취업, 채용부터 청년문제 전반에 관심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특히 남들이 가지 않은 대안진로를 개척한 이들과 인지도는 낮지만 일하기 좋은 알짜 중견기업을 널리 알리고자 노력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