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머니투데이

조준호의 승부수 'LG G5' 공개… 세계 첫 '모듈형 스마트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조준호의 승부수 'LG G5' 공개… 세계 첫 '모듈형 스마트폰'

머니투데이
  • 김희정 기자
  • 2016.02.21 22:03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모듈방식 도입해 타 기기와 연결… 조준호 사장 "LG만의 팬덤 만들 수 있을 것"

image
LG전자 MC사업본부장 조준호 사장이 21일(현지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 ‘산 호르디 클럽’에서 열린 ‘LG G5 Day’ 행사에서 전략 스마트폰 ‘LG G5’를 소개하고 있다.
“손 안의 테마파크를 구현하겠다.”

조준호 LG전자 사장(MC사업본부장)의 야심작 ‘G5’가 베일을 벗었다. 이 제품은 스마트폰 하단 모듈을 갈아 끼우는 것만으로 다양한 기기들과 연동할 수 있는 세계 최초의 ‘모듈형 스마트폰’이다. LG 스마트폰 사업에 재도약의 불씨가 될 지 여부에 귀추가 주목된다.

LG전자는 21일(현지시각() 스페인 바르셀로나 산 호르디 클럽에서 ‘G5 데이’ 행사를 갖고 차기 프리미엄폰 ‘G5’를 공개했다. 비장의 히든카드는 ‘모듈 방식’이다.

스마트폰 하단부에 위치한 모듈을 서랍처럼 당겨 카메라 그립과 하이파이 오디오 등 다른 모듈로 갈아 끼울 수 있다. 이를 통해 스마트폰의 촬영 편의를 높이거나 음질 수준을 획기적으로 높일 수 있다.

실제 3000여명의 언론인과 업계 관계자들이 참석한 G5 공개 현장에선 기본모듈을 빼내고 결합모듈을 장착하는 장면에선 좌석 곳곳에서 환호성이 터졌다. 세계 최초로 기기간 물리적 결합으로 스마트폰의 확장 가능성을 보여줬다는 평가다.

이 제품은 기획단계부터 ‘LG만의 팬덤문화를 만들겠다’는 조준호 사장의 제품 철학이 고스란히 반영됐다는 후문이다. G5를 통해 혁신이 멈춘 스마트폰 시장에 새로운 차원의 혁신을 불어넣겠다는 것이 조 사장의 야심이다.

이날 조 사장은 “세계 최초의 모듈 방식을 적용해 다양한 기기와 연결해 고객들에게 상상하지 못했던 즐거운 경험을 제공할 수 있게됐다”며 “스마트폰 스크린 속에 갇힌 본질적인 즐거움을 소비자에게 돌려줌으로써 LG모바일만의 팬덤 문화를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G5는 가죽소재를 채용해 시장 트렌드에서 벗어났던 'G4'의 설욕을 씻기 위해 풀메탈 디자인을 채용했다. 하지만 '착탈식' 배터리는 고수했다. 배터리 사용 편의를 그대로 유지하기 위해서다. 그러면서도 두께는 2.1㎜얇게 구현했다.

후면 테두리 부분에는 절단면을 평면이 아닌 오목한 형상으로 만드는 ‘샤이니 컷(Shiny Cut)’을 적용해 메탈 디자인의 미려함을 더했다. 오목거울처럼 빛이 다양한 각도로 반사돼 어느 위치에서나 빛을 발한다.

전면 상단 베젤 부분은 곡면으로 마감한 ‘3D 곡면 글래스(3D Arc Glass)’를 적용, 입체감을 높였다. 후면은 양측면 가장자리가 부드럽게 휘어져 손에 잡는 그립감도 뛰어나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2/1~)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