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339.17 827.84 1115.30
보합 15.72 보합 6.71 ▼5.1
메디슈머시대 (7/6~미정)
블록체인 가상화폐
퇴근길국악산책 관련기사13

[퇴근길 국악산책] 다섯악기를 위한 몽금포타령

<4> 잔잔한 바다물결과 바람, 갈매기 소리 담은 서도민요

퇴근길국악산책 머니투데이 박다해 기자 |입력 : 2016.07.22 16:00
폰트크기
기사공유
편집자주여러분은 국악을 얼마나 알고 있습니까. 국악을 제대로 들어본 적이 없다고요? 주말을 앞둔 금요일 퇴근길, 짧은 우리 음악을 동행해봅니다. 우리의 옛 음악도 재미있고 색다르고 멋지다는 것을 알려면 귀를 우선 열어야겠습니다. 국립국악원 정악단의 연주를 학예연구사가 소개합니다. 함께 들어요 우리 음악!


뜨거운 햇빛, 푸른 바다, 하얀 모래밭은 여름을 상장하는 단어입니다. 이들 세 가지를 두루 갖춘 곳에서 보내는 휴가는 우리의 꿈이지요. 바닷가 끝없는 고운 모래를 맨발로 거닐며 부서지는 파도와 갈매기 울음소리까지 들을 수 있다면 더 좋을 것입니다. 우리나라에는 그 전체 길이에 비하여 고운 모래만 깔린 긴 해안선이 흔치 않습니다. 대표적으로 해운대, 경포대, 만리포 정도가 유명합니다.

저 북녘땅도 사정은 마찬가지인데 그중에서 몽금포는 길고 넓은 고운 백사장과 아름다운 경치로 손에 꼽히는 명소라고 합니다. 황해도 용연군에 위치한 몽금포는 조선 시대에는 어업과 군사요지였으며, 한국전쟁 격전지로도 최근에 알려졌습니다.

서도민요의 한 종류인 몽금포 타령은 이런 아름다운 바닷가 풍경과 어부의 생활을 그립니다. 전문 소리꾼 부르는 통속 민요의 한가지로 속도는 빠르지 않으며 메기고 받는 선율은 다채롭습니다.

오늘의 감상곡 '다섯 악기를 위한 몽금포 타령'은 원곡의 구성을 가야금, 대금, 해금, 장구, 징이 기악으로 표현합니다. 도입부 초반 가야금의 부드러운 아르페지오는 맑고 잔잔한 바다 물결을, 중간 음으로 연주하는 대금선율은 잔잔한 바람을, 해금가락은 갈매기 소리를 떠오르게 합니다.

다섯 악기가 그려내는 몽금포의 모습을 머릿속으로 그리며 즐겨 보시기를 바랍니다.

△글. 국립국악원 김가람 학예연구사
△작곡. 백대웅
△연주. 국립국악원 창작악단
(가야금/서은영, 대금/류근화, 해금/여수연, 장구/안혜령, 징/양재춘)
[퇴근길 국악산책] 다섯악기를 위한 몽금포타령

※ 이 기사는 빠르고 깊이있는 분석정보를 전하는 VIP 머니투데이(vip.mt.co.kr)에 2016년 7월 21일 (17:00)에 게재된 기사입니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종료된칼럼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