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경제신춘문예 (~12.08)
세상과 잘 사는법, 내가 잘 사는법 - 네이버 법률

[e런 세상]미드에 '김치 싸대기'가… '드라마월드' 묘한 폭소

최근 국내 공개… '막장 논란' K드라마 특유 요소 곳곳에, 최시원·한지민 등 카메오

머니투데이 김주동 기자 |입력 : 2016.07.17 08:19|조회 : 9752
폰트크기
기사공유
편집자주일상 속에서 찾아내는 정보와 감동을 재밌게 풀어내는 코너입니다. 좁게는 나의 이야기로부터 가족, 이웃의 이야기까지 함께 웃고 울고 공감할 수 있는 시간이 됐으면 합니다.
/사진제공=넷플릭스
/사진제공=넷플릭스
[e런 세상]미드에 '김치 싸대기'가… '드라마월드' 묘한 폭소
한국드라마(K드라마)에 푹 빠진 미국 소녀(클레어)가 스마트폰으로 드라마를 보다가 사고(?)로 그 드라마 속에 들어가게 됩니다. 클레어는 자기가 좋아하던 배우들과 얽히며 드라마의 일부가 되는데요. 이 소녀는 남자 조력자를 통해 드라마 속의 규칙을 배우고 남녀 주인공을 엮어주는 활동에 나섭니다. 물론, 상황이 예상대로 흐르지는 않지요.

웹드라마 '드라마월드'가 눈길을 끕니다. 이달 들어 넷플릭스(글로벌 동영상 스트리밍 업체)를 통해 한국에도 공개가 됐습니다.

지난해 개봉된 할리우드 영화 '어벤져스'가 국내에서 촬영돼 화제가 된 적이 있는데요. 이 드라마는 배경뿐 아니라 대다수 등장인물이 한국인 또는 한국계 배우이고 K드라마가 주요 소재입니다. 양동근, 한지민, 샘 해밍턴 등 한국 스타들도 카메오로 나오죠. 크리스 마틴이 연출을 하고, 조시 빌리그와 함께 대본을 썼습니다. 편당 15분 내외 10부작. 제작은 한국, 중국, 미국 업체들이 함께 했습니다.

공동제작사인 비키(VIKI·동영상 스트리밍 업체)는 올해 4월 이 드라마를 공개했는데요.(한국은 대상국에서 제외) 이 사이트에서 '드라마월드'의 평점은 현재 9.1로 나쁘지 않습니다. 재밌다는 반응도 많이 보이고요. 시즌2를 만들어달라는 요청도 여럿 보입니다. 댓글에는 영어, 스페인어에 아랍어까지 있습니다. 비키는 지난해 '드라마월드' 제작을 앞두고 "사이트 내 전체 드라마에서 K드라마의 시청 점유율이 30%를 넘는다"고 한 바 있지요.

'드라마월드'의 한 장면. 최시원은 카메오로 출연합니다. /사진=넷플릭스 트위터
'드라마월드'의 한 장면. 최시원은 카메오로 출연합니다. /사진=넷플릭스 트위터
국내 방송권을 가진 넷플릭스는 시청자 수 등은 공개하지 않는다고 말합니다. 하지만 인기드라마 목록에 드라마월드가 있는 것을 보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드라마를 본 국내 네티즌들도 대체로 재밌다는 반응을 보입니다. 하지만 "참신한 B급", "SNL 보는 느낌", "블랙코미디 같다"처럼 조금 다른 면이 있는데요.

사실 이 드라마의 큰 특징은 한국드라마 '특유의 요소'들이 그대로 나온다는 겁니다. 드라마 속 남자 조력자인 세스는 극중에서 아예 K드라마의 법칙 몇 가지를 읊어 줍니다. 예를 들면 '진정한 사랑의 키스로 드라마가 끝난다'든가 '남자주인공의 샤워신은 필수다'든가 하는 거죠.

드라마 곳곳에는 몸 좋은 남자주인공의 샤워, 엉뚱한 PPL, 갑자기 나타나 쓰러지는 여자를 받아주는 남자 등 익숙한 장면이 나옵니다. 심지어 국내 코미디 프로그램에서 패러디되기도 한 '김치 싸대기'까지.

예상 못한 상황에서 갑자기 튀어나오는 한국드라마 '특유의 요소'에 웃으며 보다가도 왠지 우리끼리만 알면 좋았을 것을 남에게 들킨 느낌도 드는데요.

'막장'이라고도 불리는 한국드라마의 과도한 설정이나 뜬금없는 간접광고 등은 수년간 비난을 받아왔습니다. 지난해 '압구정백야'는 비윤리적인 전개 등을 이유로 방송통신심의위원회의 징계를 받기도 했는데요. 관련 소송이 진행 중이지만 2심까지는 징계가 정당하다는 판결이 났습니다.

'드라마월드' 같은 드라마의 등장이 반가우면서도 어떤 블로거의 말처럼 "부끄러움은 왜 내 몫일까" 싶기도 합니다. 최근 유명 배우들이 지상파 아닌 케이블에서 드라마를 찍는 걸 많이 봅니다. K드라마의 새로운 모습도 많이 알려지면 좋겠습니다.

영상 출처: 넷플릭스 코리아 트위터
* 영상이 안보이면 ☞영상 바로가기
https://twitter.com/NetflixKR/status/750616206772543488



김주동
김주동 news93@mt.co.kr

다른 생각도 선입견 없이 보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