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증시 이끄는 반도체…관련지수 추종 ETF 사상 최고가

KODEX반도체 ETF, 사상 최고가 경신...반도체 기업 4Q 실적 예상 웃돌듯

머니투데이 김남이 기자 |입력 : 2017.01.04 17:02|조회 : 6968
폰트크기
기사공유
반도체가 최근 국내 증시를 이끌고 있다. SK하이닉스 등이 호조를 보이면서 반도체 지수를 추종하는 ETF(상장지수펀드)는 2006년 상장 이후 역대 최고가를 경신했다. 삼성전자가 부담스러운 투자자에게는 새로운 투자 대안이 되고 있다.

4일 삼성자산운용이 운용하는 'KODEX반도체 ETF'는 장 초반 2만850원까지 오르며 2006년 6월 상장 이후 사상 최고가를 기록했다. 이후 하락 반전하며 2만500원에 장 마감했지만 한 달 전과 비교해 11.5%나 올랐다.

증시 이끄는 반도체…관련지수 추종 ETF 사상 최고가
미래에셋자산운용이 운용하는 'TIGER반도체 ETF'도 최근 상승세다. 이날 1.51% 하락한 2만580만원에 마감했지만 전일 장중 2만900원을 기록하며 사상 최고가를 경신했다.

두 ETF 모두 추종하는 KRX반도체 지수가 오른 게 최고가의 배경이다. KRX반도체 지수는 지난해 20.4%나 올랐는데 △SK하이닉스 (52,000원 상승600 1.2%)원익IPS (6,600원 상승100 -1.5%)이오테크닉스 (87,600원 상승1000 -1.1%)AP시스템 (15,250원 상승500 -3.2%) 등 반도체 관련 종목 29개로 구성돼 있다.

특히 SK하이닉스의 비중이 25.2%(지난해 말 기준)로 높은 게 상승세를 이끌었다. SK하이닉스는 지난해 5월말 이후 주가가 62%나 올랐다. 구성비율 6.4%인 원익IPS와 4.8%인 AP시스템 등도 지난해 모두 크게 오른 종목이다.

최근 반도체 관련 종목의 흐름이 좋은 이유는 스마트폰과 PC, 일반 가전제품에서 벗어나 스마트카, IoT(사물인터넷) 등으로 관련 시장이 넓어지고 있어서다. 반도체 조사기관 IC인사이츠는 올해 메모리 반도체 시장이 전년보다 10% 늘어난 853억달러(약 103조원)에 이를 것이라는 전망을 내놨다.

한 반도체 관련 기업 대표는 "전체 반도체 시장은 최근 10년 간 3000억달러 수준을 유지해왔는데 최근 업계에선 한 번 더 약진할 시점이 왔다는 의견들이 나온다"며 "전체 시장이 커지는 것으로 기대감이 높다"고 말했다.

반도체 업계의 호조는 국내에만 국한된 것이 아니다. 미국 필라델피아 반도체 지수는 지난 1년간 38.2%나 올랐다. 지난해 2월 20달러대였던 엔비디아가 12월 100달러를 넘어서며 전체 지수를 이끌었다. 미국에서의 반도체 지수 호조가 국내 투자에도 영향을 미쳤다는 분석이다.

아울러 지난 2분기를 기점으로 반도체 가격도 상승세를 타고 있다. DDR3 4Gb(512M) 반도체의 경우 최근 3개월간 가격이 약 60%나 올랐다. 반도체 생산업체들이 시설투자를 강화하는 것도 관련 장비주의 호조를 이끌었다.

이런 이유로 지난해 4분기 반도체 업체들의 실적은 시장예상치를 상회할 것으로 전망된다. 가파른 환율 상승도 수출 중심인 반도체 기업의 영업이익 증가에 긍정적으로 작용했다는 분석이다.

이승우 IBK투자증권 연구원은 "올 1분기에도 메모리 칩 가격 강세와 달러 강세가 지속될 것으로 보여 실적 전망이 추가로 상향될 여지가 있어 보인다"며 "반도체 섹터에 대한 긍정적 시각을 유지한다"고 말했다.

김남이
김남이 kimnami@mt.co.kr

인간에 관한 어떤 일도 남의 일이 아니다. -테렌티우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대선주자 NOW
  • 삼성자산운용 KB자산운용
  • 미래에셋자산운용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
  • 한국투자신탁운용
  • 한국투자밸류자산운용
  • NH-CA 자산운용

실시간 뜨는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