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실시간 속보

제7회 청년기업가대회 배너(~9/3)대학생 축제 MT금융페스티벌 배너 (~8/20)

분양성수기 주택경기 기대감 상승…"조기대선이 변수"

머니투데이 김사무엘 기자 |입력 : 2017.04.05 11:00
폰트크기
기사공유
주택산업연구원이 조사한 2017년 4월 주택사업경기실사지수(HBSI). /자료제공=주택산업연구원
주택산업연구원이 조사한 2017년 4월 주택사업경기실사지수(HBSI). /자료제공=주택산업연구원
분양 성수기가 다가오면서 주택경기 회복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5월 조기대선으로 인해 분양실적은 크게 늘지 않을 것이란 전망이다.

5일 주택산업연구원에 따르면 이번달 전국 주택사업경기실사지수(HBSI)는 전달대비 3.7포인트 상승한 85.8을 기록했다.

HBSI는 주택사업자가 체감하는 주택시장 경기를 수치로 나타낸 지표다. 건설기업 등 500여 곳의 주택공급자를 대상으로 조사한다. 지수가 100을 넘으면 상승국면, 100 아래면 하강국면이란 응답자가 더 많았다는 의미이다.

지난해 12월 43.9를 기록한 이후 4개월 연속 상승해 주택경기 회복에 대한 기대감은 높아졌다. 하지만 여전히 기준선인 100을 밑돌고 있어 경기가 하강국면이라는 인식이 더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최근 3년 간 4월 HBSI가 100을 상회하거나 이에 거의 근접했던 것을 감안하면 이달 주택경기 전망도 낙관하긴 어렵다는 분석이다.

지역별 경기 전망은 차이를 보였다. 전국에서 서울(105.5)이 유일하게 100을 넘겼다. 그 뒤를 이어 △부산(95.8) △경기(91.5) △인천(82.5) △세종(81) △전남(80) △경북(78.9) △대구(78.7) △강원(78.4) 등 순으로 높게 나타났다.

주택산업연구원 관계자는 "조기대선 영향으로 분양 일정이 미뤄지면서 이달 분양물량은 3월과 비슷한 수준으로 예상한다"며 "하반기 경기 불투명 등 요인으로 사업추진을 빠르게 하려는 성향은 당분간 지속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사무엘
김사무엘 samuel@mt.co.kr

안녕하십니까. 머니투데이 김사무엘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