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경제신춘문예 (~12.08)
세상과 잘 사는법, 내가 잘 사는법 - 네이버 법률

김성근, "선수단이 하나 되는 모습 보였다"

OSEN 제공 |입력 : 2017.04.21 21:40
폰트크기
기사공유
image


[OSEN=수원, 허종호 기자] "선수단이 하나 되는 모습 보였다".


김성근 감독이 이끄는 한화 이글스는 21일 수원 케이티 위즈 파크서 열린 2017 KBO 리그 kt wiz와 원정경기서 7-2로 승리했다. 한화는 8승 10패를 기록하며 하위권 탈출을 위한 발판 마련에 성공했다.


경기 후 김성근 감독은 여러 선수들에게 아낌없는 칭찬을 보냈다. 


그는 "배영수(6⅓이닝 2실점)가 어려운 가운데 잘 던졌다. 김태균(4타수 3안타 3타점 1득점)이 잘 치고 잘 출루했다. 송광민(4타수 2안타 2타점 2득점)이 공·에서 좋은 역할을 했다. 또한 7회 1사 1,2루에서 정근우의 수비 시프트가 팀을 승리로 이끌었다. 선수단이 하나가 되는 모습을 보였다"고 말했다. /sportsher@osen.co.kr
[사진] 수원=곽영래 기자 youngrae@osen.co.kr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