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KB리브온공동설문 (-12.18)대한민국법무대상 (-1.28)
비트코인 광풍 - 가상화폐가 뭐길래

[단독]박성경 이랜드 부회장 장남, 주가조작 혐의로 구속

머니투데이 이태성 기자, 김민중 기자 |입력 : 2017.04.28 22:01|조회 : 12589
폰트크기
기사공유
MT단독박성경 이랜드 부회장의 장남이자 탤런트 최정윤씨의 남편이 주가조작 혐의로 검찰에 구속된 것으로 확인됐다. 박 부회장은 박성수 이랜드 회장의 여동생으로, 이랜드 오너 일가가 주가조작에 연루된 셈이라 파장이 예상된다.

28일 사정당국에 따르면 서울남부지검 금융조세조사2부(부장검사 박길배)는 자본시장법 위반 혐의로 윤모씨를 구속했다.

이날 윤씨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을 담당한 서울남부지법은 "증거인멸의 우려가 있다"고 영장발부 사유를 밝혔다.

윤씨는 2014년 9월 코스닥 상장사인 섬유·의류업체 D사의 사장으로 취임한 뒤 주식을 대량으로 매입하고 이후 주가를 띄워 이를 팔아 40억여원의 차익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윤씨는 대만 IT 기업이 개발한 어플리케이션을 이용, 중국 최대 통신사 차이나모바일의 앱스토어에 입점할 것이라는 정보를 퍼트려 주가를 띄운 것으로 조사됐다.

검찰은 윤씨를 상대로 추가로 챙긴 이득이 있는지, 관련자들은 더 없는지 등을 확인할 방침이다.

이태성
이태성 lts320@mt.co.kr

역사의 현장에서 함께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