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Go To Hell Mr.Roh"… SBS, 또 '일베' 논란

방송에 일베 제작 이미지 사용 10여 회…"우연이 겹치면 고의" 비판 잇따라

머니투데이 이슈팀 남궁민 기자 |입력 : 2017.05.18 09:52|조회 : 88017
폰트크기
기사공유
/사진=SBS플러스 '캐리돌 뉴스'
/사진=SBS플러스 '캐리돌 뉴스'
SBS의 계열사 SBS플러스가 방송에서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을 비하하는 이미지를 사용해 논란이 일고 있다.

지난 17일 저녁 방송된 '캐리돌 뉴스'의 '밤참 뉴스' 코너에서는 김영삼 전 대통령부터 김대중·노무현·박근혜 전 대통령과 문재인 대통령까지 대한민국 대통령들을 모델로 한 미국 주간지 타임(TIME)의 표지들이 방송화면에 나왔다.

그러나 이날 방송 중 노 전 대통령의 얼굴이 담긴 표지에는 'Go To Hell Mr.Roh'(노무현, 지옥에나 가라)라고 쓰여 있다. 원본은 'Hello, Mr.Roh'(안녕, 노무현)라고 적혀 있다. 또한 'New President'(새 대통령)가 'New Corpse'(새로운 시체)로 수정돼 있다. 해당 이미지는 극우 사이트 일간베스트 저장소(일베)에서 사용되는 이미지로 알려졌다.

SBS가 방송에서 일베 이미지를 사용한 사례는 10여 회에 이른다. 일베 이용자들이 자신들이 수정한 이미지를 교묘한 방식으로 퍼뜨리고 있어 제작진의 실수일 것이란 시각도 있다. 하지만 SBS의 경우 그 횟수가 특히 많아 일부 누리꾼들은 의도적인 게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하고 있다.

논란이 일면서 '캐리돌 뉴스' 제작진은 18일 '어제 방송분과 관련, 많은 걱정을 끼쳐드린 점 고개 숙여 사과드립니다'라며 '사용한 이미지에서 사전 충분한 필터링을 하지 못한 명백한 실수로 심려를 끼쳐드린 점 제작진도 당황하고 있으며 대단히 죄송하게 생각합니다'라는 내용의 사과문을 게시했다. 하지만 누리꾼들의 반발은 수그러들지 않고 있다.

한 누리꾼(plll****)은 "우연이 반복되면 고의로 볼 수밖에 없다"고 지적했고 또 다른 누리꾼은 "SBS가 또 일베 논란. 너무 노골적인 거 아닌가. 이게 대체 몇 번째인가?"라며 비판했다.

2013년 9월27일 'SBS 8시 뉴스'에서 고려대 농구팀이 연세대에 완승을 거뒀다는 소식을 전하는 과정에서 일베 이용자들이 제작한 연세대 마크가 사용돼 물의를 빚었다. 2015년 7월30일 방송된 'SBS 8시 뉴스'에서는 조작된 헌법재판소 로고가 방송을 탔다. 뉴스뿐 아니라 예능프로그램에서도 수차례 일베에서 제작된 이미지가 사용돼 논란이 일었다.

일베를 뜻하는 'ㅇㅂ'으로 조작된 연세대 로고가 사용된 방송화면. /사진=SBS
일베를 뜻하는 'ㅇㅂ'으로 조작된 연세대 로고가 사용된 방송화면. /사진=SBS
일베 사용자들에 의해 수정된 헌법재판소 심볼이 사용된 방송화면. /사진=SBS
일베 사용자들에 의해 수정된 헌법재판소 심볼이 사용된 방송화면. /사진=SBS
일베 사용자들이 사용하는 '노알라'(노무현+코알라) 캐릭터가 사용된 방송화면. /사진=SBS
일베 사용자들이 사용하는 '노알라'(노무현+코알라) 캐릭터가 사용된 방송화면. /사진=SBS
노무현 전 대통령의 서거를 비하하는 의미의 '운지'가 자막에 사용된 방송화면. /사진=SBS
노무현 전 대통령의 서거를 비하하는 의미의 '운지'가 자막에 사용된 방송화면. /사진=SBS
노무현 전 대통령과 코알라를 합성한 이미지가 도표에 합성된 모습. /사진=SBS
노무현 전 대통령과 코알라를 합성한 이미지가 도표에 합성된 모습. /사진=SBS
노무현 전 대통령의 모습이 합성된 그림이 사용된 방송화면. /사진=SBS
노무현 전 대통령의 모습이 합성된 그림이 사용된 방송화면. /사진=SBS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1개의 소셜댓글이 있습니다.

댓글쓰기
트위터 로그인  | 2017.05.18 11:15

SBS가 일베논란에 휩싸인게 이미 수년전이다. 한두번도 아니다. 기사에 나온 것 이외에도 수두룩 하다. 관련 직원을 빨리 찾아내어 정상화시켜야 할 것이다. 온국민에게 사랑받는 SB...

소셜댓글 전체보기


실시간 뜨는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