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길이 1.2㎞' 국내 최장 화물열차 시험운행 성공

머니투데이 김사무엘 기자 |입력 : 2017.05.18 18:35
폰트크기
기사공유
코레일이 부산 강서구 신항만역에서 총 길이1.2km(화물열차 80량)에 이르는 국내 최장 화물열차가 시험운행을 성공했다고 18일 밝혔다. /사진=뉴스1
코레일이 부산 강서구 신항만역에서 총 길이1.2km(화물열차 80량)에 이르는 국내 최장 화물열차가 시험운행을 성공했다고 18일 밝혔다. /사진=뉴스1
길이 1.2㎞에 달하는 국내 최장 화물열차가 시험운행에 성공했다.

코레일(한국철도공사)은 18일 오후 객차 80량을 이은 총 길이 1.2㎞의 화물열차가 부산신항역~진례역 구간에서 시험운행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밝혔다.

이날 시험운행에서는 장대 화물열차를 안전하게 제어하기 위한 '분산중련 무선제어 시스템'이 효과적으로 작동하는지 여부를 테스트했다.

분산중련이란 40량 이상 장대 화물열차 앞뒤에 각각 동력을 갖춘 기관차 1대씩을 연결해 열차를 제어하는 것이다. 그러나 이번 시험운행 열차처럼 80량이 연결된 경우에는 분산중련을 하더라도 열차 길이 때문에 제동이 순차적으로 지연돼 안정상의 문제가 발생할 가능성이 있다.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코레일은 분산중련 열차의 앞 기관차(제어기관차)가 뒤 기관차(피 제어기관차)를 무선으로 제어하는 '분산중련 무선제어' 기술을 도입했다. 이는 제너럴일렉트릭(GE), 왑텍(Wabtec) 등 해외업체에서 개발한 기술이다. 현재 미국, 중국, 호주 등 일부 국가에서만 운용되고 있다.

코레일은 원천기술 없이 외국 기술을 그대로 가져오면 많은 비용과 시간이 소요될 것으로 보고 국내 업체들과 자체 기술개발에 나섰다. 이를 위해 지난 3월 한국철도기술연구원, 현대로템과 업무협약(MOU)을 맺었다.

협약에 따라 현대로템은 분산중련 무선제어를 위한 전송정보(data)와 차량제어 시스템 로직 설계 업무를 수행했다. 철도연구원은 무선제어기 및 중계기 설계와 설치, 코레일은 시운전 업무를 맡았다.

이번 장대 화물열차의 시험운행 성공으로 국내 철도수송 효율성이 크게 향상될 것이란 전망이다. 기존의 화물열차는 일반적으로 33량의 객차만 연결해 운행하고 있다. 지난 3월부터는 40량을 연결한 화물열차가 일부 운행 중이다.

지난달에는 유선케이블을 이용한 50량 규모의 분산중련 화물열차 수송에도 성공했다. 80량 장대 화물열차 운행을 본격화하면 33량 열차보다 수송능력은 2.4배 개선된다.

홍순만 코레일 사장은 "철도물류에 첨단기술을 접목시켜 수송효율을 높이고 물류 분야에서 철도경쟁력을 확보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사무엘
김사무엘 samuel@mt.co.kr

안녕하십니까. 머니투데이 김사무엘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실시간 뜨는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