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KB리브온공동설문 (-12.18)대한민국법무대상 (-1.28)
세상과 잘 사는법, 내가 잘 사는법 - 네이버 법률

현대·기아차, 협력사 채용박람회 개최…전국 2만명 참여 전망

전국 총 241개 협력사, 박람회 참여...1차 협력사, 지난 5년간 총 8만여명 채용

머니투데이 김남이 기자 |입력 : 2017.05.29 11:00|조회 : 23364
폰트크기
기사공유
'2016 현대기아차 협력사 채용박람회'를 개최모습 /사진제공=현대기아차
'2016 현대기아차 협력사 채용박람회'를 개최모습 /사진제공=현대기아차
현대·기아차가 29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COEX)에서 협력사의 우수인재 채용을 지원하는 ‘2017 현대·기아자동차 협력사 채용박람회’를 개최했다.

개막식에는 한정애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안충영 동반성장위원장, 강성천 산업통상자원부 산업정책실장, 문기섭 고용노동부 고용정책실장, 이영섭 현대·기아차 협력회장, 윤여철 현대차 부회장 등이 참석했다.

2012년부터 시작된 현대·기아차 협력사 채용박람회는 협력사들이 채용 설명회와 상담을 진행하며 실제 채용으로 연결시킬 수 있도록 하는 행사다. 현대·기아차가 장소를 제공하는 것은 물론 행사 기획 및 운영에 이르기까지 재정적인 지원을 전담하는 국내 대표 동반성장 프로그램이다.

현대·기아차의 1차 협력사들은 대졸 및 고졸 신입사원과 생산직 등을 포함해 해마다 평균 1만6000여명을 신규 채용하고 있다. 채용박람회가 처음 시작된 2012년 이후 5년간 총 8만여명의 신규 고용을 창출했다. 현대·기아차는 전국적으로 2만여명의 청년 및 중장년 인재가 행사장을 방문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채용박람회는 △중소 협력사들에게 현대·기아차 협력사라는 인지도를 활용해 우수 인재를 채용할 수 있는 가능성을 높여주고, △구직자들에게는 유망 중소기업에 지원할 수 있는 기회를 주고 있다. 국내 자동차 산업 내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있어 마중물 역할을 하고 있다는 평가다.

윤여철 현대차 부회장은 개막식에서 “협력사의 성장과 발전을 위해서는 글로벌 역량을 갖춘 우수인재 확보가 매우 중요하다”며 “자동차산업 전반에 걸친 고용창출 확대에 기여함으로써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올해로 6회째를 맞이한 이번 행사는 △부품 협력사 △판매 협력사 △설비·원부자재 협력사 등 전국적으로 총 241개의 협력사가 참여한다. 협력사가 밀집해 있는 지역을 중심으로 전국 5개 권역으로 세분화해 운영된다.

이날 수도·충청권 박람회(서울, 코엑스)를 시작으로 △6월 8일 호남권 박람회(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 △6월 20일 울산·경주권 박람회(울산, 울산대학교 체육관) △6월 29일 대구·경북권 박람회(대구, 엑스코) △7월 11일 부산·경남권 박람회(창원, 창원컨벤션센터) 등이 차례로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행사 참여 협력사 외에 지역 뿌리산업의 주축인 강소기업들도 지난해에 이어 두번째로 참여한다. 청년 인재의 체계적인 직무 교육과 인턴십을 통해 협력사 취업을 지원하는 ‘고용디딤돌 프로그램’의 홍보관을 별도로 운영한다.

김남이
김남이 kimnami@mt.co.kr

인간에 관한 어떤 일도 남의 일이 아니다. -테렌티우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