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제7회 청년기업가대회 배너(~9/3)대학생 축제 MT금융페스티벌 배너 (~8/20)
세상과 잘 사는법, 내가 잘 사는법 - 네이버 법률

현대重 LNG선 실증설비 구축, "친환경 성능 직접 검증해보세요"

조선해양 박람회 '노르시핑'에서 고객 홍보

머니투데이 안정준 기자 |입력 : 2017.06.19 14:34
폰트크기
기사공유
현대중공업이 울산 본사에 구축한 LNG선 종합 실증설비/사진제공=현대중공업
현대중공업이 울산 본사에 구축한 LNG선 종합 실증설비/사진제공=현대중공업
현대중공업 (156,000원 상승5500 -3.4%)은 업계 최초로 울산 본사에 실물 규모의 'LNG선 종합 실증설비'를 구축했다고 19일 밝혔다. 고객들이 LNG선 핵심설비들의 성능과 안전성을 직접 검증할 수 있도록 하는 등 맞춤형 영업전략을 펼치기 위해서다.

현대중공업 관계자는 "지난 5월 세계 최대 조선해양박람회 '노르시핑'에서 이 실증설비를 고객들에 홍보했다"고 말했다.

현대중공업은 2012년 25MW급 LNG연료공급시스템 실증설비를 구축한데 이어, 2015년 85MW급 실증설비를 추가했다. 또 올해 LNG재기화시스템 실증설비까지 갖춰 종합적 LNG선 실증설비를 완성하게 됐다. 해당 사업에는 지금까지 약 100억원이 투입됐다.

이 실증설비는 설계상의 성능과 실제 성능을 비교·검증하고 지속적인 운전을 통해 다양한 상황에서의 운전기록을 축적하는 방식으로 운용된다. 현대중공업은 이 실증설비를 통해 자체 개발한 LNG연료공급시스템(제품명 Hi-GAS)의 성능 입증을 했다.

현대중공업 관계자는 "최근 국제해사기구(IMO)의 환경규제 강화에 따라 친환경 연료인 LNG 관련 선박 기술이 주목을 받고 있다"며 "자체 개발한 LNG 연료공급시스템, 재기화시스템 등의 선도적인 기술로 LNG 시장을 주도하겠다"고 말했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