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경제신춘문예 (~12.08)KMA 2017 모바일 컨퍼런스 (~11.23)
세상과 잘 사는법, 내가 잘 사는법 - 네이버 법률

약용작물 '잇꽃씨' 대장암 치료효과 높인다

농촌진흥청, 동물실험 결과 항암제와 잇꽃씨 함께 투여하면 항암 활성↑, 신장 손상↓

머니투데이 세종=정혁수 기자 |입력 : 2017.09.13 11:00|조회 : 9520
폰트크기
기사공유
약용작물 '잇꽃씨' 대장암 치료효과 높인다
국내 대장암 치료 보조게 개발이 한창인 가운데 약용작물인 잇꽃씨(홍화)가 대장암 치료에 효과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농촌진흥청은 잇꽃씨 추출물이 대장암 치료에 사용되는 항암제(시스플라틴)의 항암활성을 높이고, 신장 손상 등 부작용을 줄이는 데 효과가 있음을 동물실험결과 밝혀냈다고 13일 밝혔다.

정상군, 대장암 세포이식 대조군 등 7개 그룹을 대상으로 한 실험에서 대장암 이식 실험동물에게 잇꽃씨 추출물 100mg 투여시 대장암 세포 증식 억제율은 40%를 기록했다. 또 200mg 투여시 억제율은 42%로 나타났다.

항암제 단독 투여시 대장암 세포 증식 억제율은 51%로 조사됐지만, 잇꽃씨 추출물 100mg 또는 200mg을 항암제와 함께 투여시 각각 67%, 73%로 항암활성이 높아졌다.

항암제와 잇꽃씨 추출물을 함께 투여할 때 대장암 세포를 없애는 효과도 확인됐다.

대장암 세포사멸 촉진율은 항암제 단독 투여군과 비교해 항암제+잇꽃씨 추출물 100mg 투여군에서는 9% 증가, 항암제+잇꽃씨 추출물 200mg 투여군에서는 20%까지 상승했다.

잇꽃씨를 대장암치료 보조제로 사용할 경우 항암제 인한 신장손상 예방효과도 기대할 수 있게 됐다.

혈중 크레아티닌 농도로 확인된 신장손상 예방효과 실험에서 항암제 투여군은 대조군과 비교시 혈중 크레아티닌 농도가 38% 증가했다. 항암제와 잇꽃씨 추출물 100mg 또는 200mg을 같이 투여하면 항암제를 단독으로 투여했을 때보다 크레아티닌 농도가 각각 11%, 16% 감소했다.

농촌진흥청 인삼특작부 이지원 부장은 "신장의 여과 기능이 손상되면 혈액에서 크레아티닌 수치가 증가하는 데 잇꽃씨 추출물을 사용했을 경우 신장손상을 줄일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며 "앞으로 잇꽃씨와 같은 토착 생물자원에 대한 기능성 소재화 연구를 더욱 강화해 국산 생물자원을 활용한 산업 활성화에 기여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농진청은 이번 연구결과를 특허출원(번호 10-2017-0104865, 잇꽃씨 추출물을 유효성분으로 포함하는 항암활성 증진용 조성물) 했으며 앞으로 인체적용시험 등 추가시험을 거쳐 잇꽃씨 추출물을 대장암 치료 보조제로 적극 개발한다는 계획이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