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실시간 속보

경제신춘문예 (~12.08)KMA 2017 모바일 컨퍼런스 (~11.23)
세상과 잘 사는법, 내가 잘 사는법 - 네이버 법률

SNS에 지하철 치맛속 몰카 올린 20대男 '검거'

경찰, 수사 착수 하루만에 피의자 검거…"휴대폰·컴퓨터 분석해 여죄 수사 중"

머니투데이 방윤영 기자 |입력 : 2017.09.14 06:00|조회 : 6483
폰트크기
기사공유
/삽화=이지혜 디자이너
/삽화=이지혜 디자이너
서울 지하철에서 여성의 신체 일부를 몰래 찍어 SNS(사회관계망서비스)에 유포한 20대 남성이 경찰에 덜미를 잡혔다.

서울지방경찰청 지하철경찰대는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음란물 유포)과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카메라 등 이용) 위반 혐의로 송모씨(26)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4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송씨는 올해 7월25일부터 9월8일까지 서울 지하철에서 여성 치마 속을 몰래 촬영해 외국계 SNS 텀블러(tumblr)에 게시한 혐의를 받는다. 송씨가 SNS에 올린 불법촬영(속칭 몰래카메라·몰카) 영상은 모두 17개다.

경찰은 12일 'SNS에 몰카 촬영 영상이 게시됐다'는 언론 보도 이후 곧바로 수사에 착수해 하루 만인 13일 오전 8시쯤 송씨를 지하철 선릉역에서 붙잡았다.

경찰 관계자는 "불법 촬영 영상을 토대로 지하철역을 특정해 CCTV를 분석, 송씨 신상을 파악했다"며 "13일 아침 선릉역에서 잠복 수사하던 중 송씨를 검거했다"고 말했다.

경찰 조사 결과 송씨 휴대폰 안에는 SNS에 유포된 영상을 비롯해 불법 영상 70여개가 저장돼 있었다. 송씨는 "호기심에 (몰카) 영상을 촬영했다"고 경찰에 진술했다.

경찰은 송씨 휴대폰과 컴퓨터를 분석해 여죄를 수사 중이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