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실시간 속보

지방자치 정책대상 (~10/15)
세상과 잘 사는법, 내가 잘 사는법 - 네이버 법률

범죄 잡는 드론·AI 기술 위해 경찰과 학계 모여

'4차 산업혁명시대 미래치안기술 도입 전략 모색' 제4회 경찰드론학술세미나 개최

머니투데이 진달래 기자 |입력 : 2017.09.14 13:00
폰트크기
기사공유
지난달 국가 비상대비훈련 2017 을지연습에서 경찰들이 드론을 이용한 테러 및 재난대응 종합훈련 예행연습을 했다. /사진제공=뉴스1
지난달 국가 비상대비훈련 2017 을지연습에서 경찰들이 드론을 이용한 테러 및 재난대응 종합훈련 예행연습을 했다. /사진제공=뉴스1

경찰과 학계가 미래 치안기술 도입을 위해 한자리에 모여 드론(무인항공기), AI(인공지능) 등을 활용한 범죄 대응전략을 공유했다.

경찰대학은 14일 오후 서울대학교 호암교수회관 무궁화홀에서 제4회 경찰드론학술세미나를 열었다고 밝혔다.

경찰대학 드론시큐리티연구원, 서울대학교, 한국인지과학산업협회가 공동 주관한 이번 세미나에는 경찰관, 학자, 드론에 관심 있는 일반인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4차 산업혁명시대 미래치안기술 도입 전략을 주제로 AI와 딥 러닝(컴퓨터가 사람처럼 데이터를 활용해 학습할 수 있도록 하는 기술)을 활용하는 치안전략, 경찰로봇·드론을 활용한 공공서비스 방안 등을 논의했다. 미래의 경찰 활동을 엿볼 수 있도록 적용이 머지않은 다양한 과학 기술도 소개됐다.

경찰관, 연구자, 드론제작사 대표 등이 참여해 앞서 소개한 미래치안기술 도입 전략을 구체화하는 토론도 진행했다.

경찰대학은 2016년 10월 드론시큐리티연구원을 개소해 첨단 치안기술 도입을 위한 학술세미나를 개최해왔다.

진달래
진달래 aza@mt.co.kr

더 나은 사회를 위해 사건 현장을 생생하게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