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지방자치 정책대상 (~10/15)
세상과 잘 사는법, 내가 잘 사는법 - 네이버 법률

티몬 "3분기 거래액 21% 늘어…2019년 흑자원년으로"

5월 단행된 조직 개편 이후 가파른 성장…"각 사업부문 효율성 개선 진행 중"

머니투데이 박진영 기자 |입력 : 2017.09.14 11:21
폰트크기
기사공유
유한익 티몬 CEO
유한익 티몬 CEO
티몬은 최근 열린 이사회에서 10년차인 2019년을 흑자전환의 원년으로 만들겠다는 경영계획을 세웠다고 14일 밝혔다. 이와 함께 지난 5월 단행된 조직 개편 이후 개선된 실적공개도 있었다는 설명이다.

티몬은 지난 2분기 대비 3분기 전체 거래액 성장이 21% 이상 될 것으로 전망했다. 지난 2분기 첫 달인 4월 대비 3분기 첫 달인 7월의 경우 22% 성장했고 5월 대비 8월 역시 20% 이상 성장했다. 9월도 지난 2주간의 평균 거래액으로 6월 대비 22%의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는 것. 특히, 여름휴가 시즌 투어부문 거래액이 높았던 7,8월보다도 이달 신장세가 이어져 지속적인 실적 상승이 예상된다는 설명이다.

티몬은 지난 5월 조직 개편을 통해 현장 중심의 빠른 의사결정 체제를 정비한 것이 사업부문의 효율성 개선으로도 이어진 것으로 보고 있다.

스토어 부분은 조직개편 이후 큐레이션 서비스를 다시 강화하고 우수상품 및 우수셀러 극대화에 집중했다. 그 결과 일 매출 5000만원 이상 파트너 수가 25% 증가하고 월 단위 구매자수도 20% 상승하면서 전체 거래액 성장을 견인했다. 차별화 사업인 슈퍼마트는 신선식품 당일배송이 서울 전역으로 확대되면서 4월 대비 8월 거래액이 44% 가량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8월 투어 거래액도 4월 대비 56% 신장했다. 특히 항공권과 호텔을 티몬에서 동시 구입한 고객이 연초 대비 129%나 늘었다. 이는 지난해부터 자체 개발과 관련 회사 인수 등을 통해 준비해 온 자유여행객(FIT) 플랫폼이 본격 서비스를 시작했기 때문이다.

티몬은 연내 기존 오픈마켓보다 진화한 '관리형 마켓플레이스'(Managed Market Place)를 시작 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유의미한 상품 구색 데이터베이스를 효율적으로 증가시켜 큐레이션 서비스, 카테고리 킬러 서비스와 함께 탐색/목적형 서비스까지 영역을 확대할 계획이다.

유한익 티몬 대표는 "무한경쟁 중인 국내 모바일 커머스 시장에서 승자가 되려면 결국 고객이 원하는 가격, 구색, 차별화 서비스를 중장기적으로 모두 완성해야만 가능하다"며 "그런 면에서 모바일 커머스 전반에 대한 균형 있는 투자와 함께 내실 있는 성장을 이어가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하반기는 실질적인 성과를 내고 이를 기반으로 2019년을 흑자전환의 원년으로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티몬 "3분기 거래액 21% 늘어…2019년 흑자원년으로"

박진영
박진영 jyp@mt.co.kr

머니투데이 JYP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