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537.15 898.54 1069.20
▲0.55 ▲4.11 ▼1
+0.02% +0.46% -0.09%
비트코인 광풍고용노동부 청년내일 채움공제 (~1207)

허리케인으로 '중단' 현대차 美 공장 재가동 '피해 無'

현대차, 기아차 각각 48시간, 24시간 선제적 대비 차원서 가동 중단

머니투데이 장시복 기자 |입력 : 2017.09.14 14:16
폰트크기
기사공유
초대형 허리케인 '어마(Irma)' 상륙으로 대비 차 일시 가동 중단됐던 현대·기아자동차 (33,600원 상승200 -0.6%) 미국 공장이 생산을 재개했다.

14일 현대차그룹에 따르면 지난 12일부터 이날까지 48시간(현지시간 11~13일) 라인을 멈췄던 현대차 (156,500원 상승4500 -2.8%) 앨라배마 공장이 현재 정상 가동 중이다.

이미 기아차 조지아 공장도 24시간(현지시간 11~12일) 동안 조업을 중단했다가 가동을 재개했다.

현대·기아차는 허리케인 어마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안전 문제에 대비하기 위한 선제 차원으로 가동을 멈췄었다.

생산량이 줄기는 했으나 다행히 우려와 달리 두 공장은 허리케인 '어마'의 직접적 피해 영향권에 들지는 않았다.

현대차 앨라배마와 기아차 조지아 공장의 연간 생산능력은 각각 36만대, 30만대 수준이다.

장시복
장시복 sibokism@mt.co.kr

머니투데이 산업1부 자동차물류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