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247.88 769.78 1123.10
보합 0.83 보합 2.52 ▼1.8
+0.04% -0.33% -0.16%
MT 핫이슈 배너 MT 금융페스티벌 메디슈머시대 (7/6~미정)
블록체인 가상화폐

갤S8 효과?…삼성, 세계 스마트폰 점유율 3.2%P ↑

올 상반기 22.7%, 세계 1위…국가별로는 중국이 1등

머니투데이 유희석 기자 |입력 : 2017.10.08 00:29|조회 : 15439
폰트크기
기사공유
갤S8 효과?…삼성, 세계 스마트폰 점유율 3.2%P ↑

올해 상반기 삼성전자의 세계 스마트폰 시장 점유율이 지난해보다 크게 늘었다.

8일 중국의 IT(정보통신) 시장분석업체 '선라이즈 빅데이터'(旭日大數据)에 따르면 출하량 기준 올해 상반기 삼성전자의 세계 스마트폰 시장 점유율은 22.7%로 지난해보다 3.2% 급등했다.

같은 기간 경쟁자인 애플의 시장 점유율은 13.6%에서 13.0%로 하락했다.

선라이즈 빅데이터는 "삼성전자가 지난해 갤럭시노트7 배터리 폭발 사건의 영향에서 벗어나, 갤럭시S8 시리즈를 앞세워 시장의 신임을 다시 얻었다"고 분석했다.

상위 10개 업체의 시장 점유율 합계는 지난해 70.7%에서 올해 상반기 76.6%로 높아졌다. 삼성전자, 애플, 화웨이의 3개 업체가 전체의 46% 이상을 차지했다. 상위 몇 개 업체가 세계 스마트폰 시장을 장악했다는 의미다.

중국 업체의 선전도 돋보였다. 세계 스마트폰 상위 10위권에 중국 제조사가 6곳이나 포함됐다. 이들 기업의 시장 점유율 합계는 33.7%로 삼성전자와 LG전자의 26.7%를 크게 앞섰다. 국가별로는 중국이 세계 1등이었다.

화웨이의 점유율은 지난해 9.4%에서 올해 상반기 10.4%로 올랐다. 같은 기간 오포는 7.0%에서 7.7%로, 샤오미는 3.4%에서 5.4%로 상승했다.

한편 올해 상반기 세계 스마트폰 출하량은 약 7억500만대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가량 증가했다.

유희석
유희석 heesuk@mt.co.kr

국제경제부 유희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