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청년내일 채움공제 (~종료일 미정)대한민국법무대상 (-1.28)
세상과 잘 사는법, 내가 잘 사는법 - 네이버 법률

이재명 성남시장, 친형 빈소 찾았지만 조문 못해

머니투데이 이재은 기자 |입력 : 2017.11.03 11:02|조회 : 242145
폰트크기
기사공유
 이재명 성남시장이 지난 2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아주대학교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이 시장의 친형인 이재선 씨의 빈소에서 유족측의 반대로 조문을 하지 못한 채 나서고 있다. /사진=뉴스1
이재명 성남시장이 지난 2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아주대학교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이 시장의 친형인 이재선 씨의 빈소에서 유족측의 반대로 조문을 하지 못한 채 나서고 있다. /사진=뉴스1
이재명 성남시장이 친형 고(故) 이재선 씨의 빈소를 찾았지만 조문을 하지 못한 채 돌아왔다.

이재명 시장은 지난 2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아주대학교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고 이재선 씨의 빈소를 찾았지만 유족측의 반대로 조문을 하지 못한 채 발길을 돌렸다.

고 이재선 씨의 유족은 이 시장을 향해 "무슨 염치로 왔냐"며 언성을 높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재선 씨는 이 시장의 셋째 형이며, 회계사 출신으로 ‘박사모’(박근혜를 사랑하는 모임) 성남지부장을 역임했다.

어릴적 넉넉하지 못한 가정에서 함께 의지하며 자란 형제는 이 시장이 성남시장이 된 후 관계가 틀어진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이 시장은 SNS(사회연결망서비스) 등을 통해 고 이재선 씨가 부적절하게 노인요양시설 건립, 청소년수련관 특혜, 성남지역 대학교수 청탁 등 이권에 개입했다고 공개 비판글을 수차례 게시했다.
 이재명 성남시장이 지난 2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아주대학교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이 시장의 친형인 이재선 씨의 빈소에서 유족측의 반대로 조문을 하지 못한 채 나서고 있다. /사진=뉴스1
이재명 성남시장이 지난 2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아주대학교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이 시장의 친형인 이재선 씨의 빈소에서 유족측의 반대로 조문을 하지 못한 채 나서고 있다. /사진=뉴스1
또 이 시장은 지난해 12월 자신의 SNS(사회연결망서비스) 페이스북을 통해 "친형(故이재선 씨)이 시정개입 이권청탁에 나섰는데 이를 차단하자 어머니를 이용해 저와의 연결을 시도하며 병드신 노모를 살해협박에 이어 패륜폭언에 폭행상해까지 입혔다"라고 주장하기도 했다.

이재선 씨 역시 SNS를 통해 "대선에서 이재명이 유리할 경우 더불어민주당 앞에서 1인 시위를 할 것"이라며 "왼쪽엔 욕쟁이, 오른쪽에는 거짓말쟁이라고 쓰고 공중파에 나가서 욕할 것"이라고 맞섰다. 형제 간 다투는 과정서 이 시장으로 추정되는 사람이 형수(故이재선 씨의 아내)에게 욕설을 퍼붓는 녹취가 공개돼 파문이 일기도 했다.

고 이재선 씨의 사인은 폐암으로, 발인은 오는 4일 오전이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8개의 소셜댓글이 있습니다.

댓글쓰기
트위터 로그인Henry James  | 2017.11.05 09:11

시민의 입장에서 볼 때 시장이 이권 청탁을 안들어줘서 형제간 우애를 잃었다면 그것은 더 큰 정의가 실현된것이다. 시민들은 부정한 시장을 선출한게 될뻔했고 그가 바른 선택을 하지 않았다...

소셜댓글 전체보기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