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실시간 속보

경제신춘문예 (~12.08)KMA 2017 모바일 컨퍼런스 (~11.23)
세상과 잘 사는법, 내가 잘 사는법 - 네이버 법률

서울반도체, 마이크로드라이버 출시…4조 LED컨버터 시장 공략

기존 LED 조명 컨버터 1/8 축소…성능도 뛰어나

머니투데이 지영호 기자 |입력 : 2017.11.15 11:04
폰트크기
기사공유
마이크로드라이버(MICRODRIVER) 크기 비교/사진제공=서울반도체
마이크로드라이버(MICRODRIVER) 크기 비교/사진제공=서울반도체

LED 전문기업 서울반도체 (32,000원 상승200 0.6%)가 15일 기존 LED 조명의 컨버터와 제어회로를 통합한 초소형 마이크로드라이버(MICRODRIVER)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마이크로드라이버는 LED 광원 주변에 복잡하게 부착됐던 제어회로들과 조명 내부에서 큰 부피를 차지했던 컨버터를 통합해 조명기기 외부로 떼어낸 제품이다. 기존 조명에 사용되던 컨버터의 8분의 1 수준으로 부피를 줄이면서 900~2400루멘급 LED조명을 커버하는 우수한 성능을 갖췄다. 가정용 전구부터 상가, 인테리어 조명까지 모두 커버할 수 있다.

아울러 서울반도체가 개발한 교류·고전압 기술인 아크리치를 기반으로 제작돼 직류전원 뿐만 아니라 교류전원과 고전압에서도 모두 구동이 가능하다. 벽면 부착용 장식조명, 천정용 조명기구 등 실내 상업용 조명에 적용할 수 있다.

조명이 깜빡이는 현상인 플리커(Flicker)도 10% 미만으로 낮췄다는게 서울반도체의 설명이다. 세계 에너지효율 기준인 캘리포니아 타이틀 24에서 제시하는 실내조명기준은 30% 미만이다. 또 LED 조명의 밝기를 조절하는 디밍(Dimming)기능도 보다 자연스러워졌다는 설명이다. 2.5kV(킬로볼트)급 과전류 보호회로가 내장돼 있어 예상치 못한 과전류에서 조명기구를 보호한다.

외부로부터 공급된 전기를 90% 이상 조명기구에 전달하고 조명제품의 내구성을 검증하는 UL인증과 방수기능(IP66)도 갖췄다는 설명이다.

키스 홉 우드(Keith Hopwood) 드라이버 사업담당 부사장은 "마이크로드라이버는 조명기구의 크기와 무게, 부피를 획기적으로 줄인 제품"이라며 "4조원 규모 LED 드라이버 시장의 패러다임을 바꾸는 전환점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지영호
지영호 tellme@mt.co.kr

'두려울수록 맞서라' 처음 다짐을 잊지 않는 기자를 꿈꿉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