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KB리브온공동설문 (-12.18)대한민국법무대상 (-1.28)
세상과 잘 사는법, 내가 잘 사는법 - 네이버 법률

현대차그룹 美충돌테스트 최고 안전한 車 6종 선정..글로벌 최다

머니투데이 최석환 기자 |입력 : 2017.12.08 08:51
폰트크기
기사공유
EQ900/사진제공=현대차그룹
EQ900/사진제공=현대차그룹

현대자동차그룹이 미국에서 최고의 안전성을 입증받았다.

미국 고속도로안전보험협회(IIHS)가 7일(현지시각) 발표한 충돌 테스트 종합 결과에 따르면 최고 안전한 차량에만 부여하는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Top Safety Pick+)' 등급에 현대차 (150,000원 보합0 0.0%)그룹이 글로벌 업체 중 가장 많은 6개 차종의 이름에 올렸다.

이번에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 등급을 받은 모델은 △현대차 싼타페·맥스크루즈 △제네시스 브랜드 G80·EQ900 △기아차 K3·쏘울 등이다.

현대차그룹에 이어 일본 스바루 4개 차종, 독일 메르세데츠-벤츠 2개 차종, 일본 토요타·독일 BMW·미국 포드 각 1개 차종이 최고 안전한 차로 선정됐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8일 "올해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는 IIHS가 강화된 평가 기준을 추가한 상황에서 얻어낸 결과여서 의미가 더욱 크다"고 강조했.

미국 자동차 충돌 테스트 중 가장 까다롭기로 유명한 IIHS는 1959년 설립된 비영리단체로 매년 출시된 수백대의 차량을 대상으로 충돌 테스트 결과를 발표해왔다.

최고 안전성을 확보한 차량엔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 등급을, 양호한 수준의 성적을 낸 차량엔 '톱 세이프티 픽' 등급을 매긴다.
맥스크루즈/사진제공=현대차그룹
맥스크루즈/사진제공=현대차그룹

올해는 이번 연도에 출시된 2018년형 모델들에 대해 충돌 테스트를 실시했으며 전 항목에서 가장 높은 안전성을 보인 15개 차종을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로 선정했다.

IIHS는 특히 올해부터 기존 운전석에만 적용하던 스몰 오버랩 평가를 조수석까지 확대했으며, 전조등 성능 테스트도 추가했다. 스몰 오버랩 평가는 차량의 40% 정도를 충돌하던 이전 옵셋(OFF-SET) 평가와 달리 실제 사고에서 가장 빈번하게 발생하는 차량의 25% 안팎의 충돌하는 상황을 가정한 테스트다.

이처럼 까다로운 평가 조건이 추가되면서 IIHS로부터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 등급을 받은 차종은 지난해와 비교해 대폭 감소했다. 지난해엔 총 38개 차종이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 등급을 받았지만 올해는 15개 차종에 그쳤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최고 안전한 차량에 최다 차종을 이름에 올림으로써 그간 차량 안전성을 대폭 강화해온 성과를 공식적으로 인정받게 됐다"며 "이번 평가는 향후 판매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내년 상반기 중 미국에 출시될 제네시스 'G70' 등 신차들이 시장에서 성공적으로 론칭하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IIHS가 충돌 테스트에서 양호한 결과를 나타낸 차량에 부여하는 '톱 세이프티 픽' 등급엔 총 47개 차종이 선정됐다. '톱 세이프티 픽' 등급에서도 현대차그룹은 총 10개 차종이 선정된 토요타에 이어 9개 모델을 이름에 올려 전체 2위를 차지했다.
K3/사진제공=현대차그룹
K3/사진제공=현대차그룹

최석환
최석환 neokism@mt.co.kr

'시(詩)처럼 사는 삶(Deep Life)'을 꿈꿉니다. 그리고 오늘밤도 '알랭 드 보통'이 '불안'에 적어둔 이 글. <부유한 사람은 상인이나 지주가 아니라 밤에 별 밑에서 강렬한 경이감을 맛보거나 다른 사람의 고통을 해석하고 덜어줄 수 있는 사람이다>를 곱씹으며 잠을 청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