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308.46 826.91 1121.10
보합 0.52 보합 4.94 ▼2.1
09/19 16:00 코스피 기준
메디슈머시대 (7/6~미정)
블록체인 가상화폐

한국청소년연맹, 학교폭력 실태조사 결과 발표

"학교폭력 피해자 48.9% 도움요청 안해"

대학경제 심현영 기자 |입력 : 2017.12.15 14:45
폰트크기
기사공유
한국청소년연맹은 서울시내 3개 청소년상담복지센터에 의뢰해 지난 5월부터 11월까지 서울지역 초·중·고생 2957여명을 대상으로 '청소년단체활동과 학교폭력 예방 상관관계'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고 15일 밝혔다.
한국청소년연맹, 학교폭력 실태조사 결과 발표
조사결과 피해자 48.9%는 학교폭력 피해를 당하고도 도움요청을 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학교폭력 피해 시 도움을 요청하지 않은 이유는 응답자 중 35.6%가 '일이 커질 것 같아서'라고 답했으며, '대단한 일이 아니라고 생각해서'가 27.6%, '이야기해도 소용없을 것 같아서'가 16.7%가 뒤를 이었다.

또한 청소년단체활동을 경험했던 청소년일수록 그렇지 않은 청소년에 비해 학교폭력을 예방하는데 유의미한 심리·사회적 요인(사회적지지·학교생활적응·자존감·공감·자아탄력성)이 높게 나타났다.

김은하 아주대학교 심리학과 교수는 "학교폭력에 대한 도움 요청 시 안전한 환경 조성 및 신고 절차에 대한 체계적인 교육이 함께 이뤄져야 한다"며 "이번 설문을 통해 저연령화 된 학교폭력 실태를 확인했고, 청소년단체활동 경험이 학교폭력 예방에 도움이 되는 보호요인과 유관하다는 결과를 얻었다"고 밝혔다.

한기호 한국청소년연맹 총재는 "학교폭력이 갈수록 지능화, 저연령화되고 있지만 이를 해결할 정책이나 교육이 뒷받침되지 않는 실정"이라며 "이번 조사연구를 바탕으로 학교폭력으로부터 학생 스스로를 보호하는 인성교육 대안으로 청소년단체활동을 재조명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청소년연맹, 학교폭력 실태조사 결과 발표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