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474.11 879.02 1069.00
▼2.22 ▼10.15 ▲1.7
-0.09% -1.14% +0.16%
블록체인 가상화폐

'기생충박사' 서민 "문빠, 너희들은 치료가 필요해"

머니투데이 한지연 기자 |입력 : 2017.12.21 08:06|조회 : 57464
폰트크기
기사공유
서민 교수/사진=서민 블로그
서민 교수/사진=서민 블로그
/사진=서민 블로그 캡처
/사진=서민 블로그 캡처
기생충 전문가 서민 단국대 의대교수가 문재인 대통령의 방중 기간에 벌어진 한국 기자 폭행 사건에 대해 언급하며 "문빠, 너희들은 환자라 치료가 필요해"란 글을 올려 논란이 되고 있다.

서 교수는 지난 19일 자신의 블로그 '서민의 기생충같은 이야기'에 '문빠가 미쳤다'는 제목의 글을 올렸다.

이 글에서 서 교수는 "문빠들은 한국기자들이 중국 경호팀에게 맞아도싸다는 입장을 취하고 있다"며 "드문 예외를 제외하면 폭행은 그 자체로 나쁜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서 교수는 "미운 내 새끼도 남에게 맞으면 화가 나는게 인지상정인데 문빠들은 왜 우리나라 기자 폭행에 즐거워하나"라고 지적했다.

또 서 교수는 "문 대통령에게 언론들이 연일 용비어천가를 부르고, TV뉴스가 '땡문뉴스'로 바뀌면 정말 좋은 세상이 올까?"라며 "안타깝게도 문빠들은 그렇게 믿는 모양이다"고 말했다.

서 교수는 "언론은 물론이고 정치인들마저 문빠가 무서워 눈치를 보는 실정이니, 문빠들이야 말로 민주주의를 유린하는 주범이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사정이 이렇다면 문빠들을 병원에 데리고 가 집중치료를 해야 맞지만 문빠 스스로 자신이 아프다는 것에 대한 자각이 없다보니 병원에 가게 하는 것도 어렵지만, 데려간다 해도 나을 확률이 그리 높지 않다”며 “더 큰 문제는 문빠들의 생각과 달리 문빠의 존재가 문 대통령에게도 전혀 도움이 안 된다는 사실”이라고 주장했다.

마지막으로 서 교수는 “하지만 깊은 병에 빠진 문빠들은 오늘도 대통령에게 불리한 기사가 있는지 눈을 부라리고 있다"며 "이젠 더 이상 침묵하지 말고 그들에게 이야기해 줄 때다. 문빠, 너희들은 환자야. 치료가 필요해”라고 글을 끝맺었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9개의 소셜댓글이 있습니다.

댓글쓰기
트위터 로그인Yongtae Park  | 2017.12.24 11:25

교수님 정말 명의이십니다 정확한 진단을하셨네요 교수님생각에 응원합니다

소셜댓글 전체보기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