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161.71 744.15 1128.40
보합 5.45 보합 3.67 ▼3.7
메디슈머 배너 (7/6~) 조 변호사의 가정상담소 (10/18)

KB손해보험 셧아웃 완승, 한국전력 공포증 탈출

OSEN 제공 |입력 : 2018.01.12 20:41
폰트크기
기사공유
image

image

image


[OSEN=이상학 기자] KB손해보험이 '한국전력 공포증'에서 벗어났다. 


KB손해보험은 12일 의정부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7-2018 V-리그' 남자부 4라운드 한국전력전에서 세트 스코어 3-0(35-33, 25-23, 25-14) 셧아웃 승리를 거뒀다. 최근 2연패를 끊은 5위 KB손해보험은 11승12패 승점 32점이 돼 4위 한국전력(11승12패·승점 34)과 승점을 2점 차이로 줄였다. 


KB손해보험의 올 시즌 한국전력 상대 첫 승이었다. 1~3라운드에선 모두 한국전력이 세트 스코어 3-1로 승리하며 KB손해보험을 제압했다. 최근 2연패로 4위 한국전력과 격차가 벌어져 있던 5위 KB손해보험으로선 절대 물러설 수 없는 경기. 한국전력전 시즌 첫 승과 함께 봄배구 희망을 이어나갔다.  


1세트부터 접전이었다. 무려 10번의 듀스로 팽팽한 승부가 이어졌다. 한국전력이 펠리페의 원맨쇼로 달아나면 KB손해보험이 알렉스와 이강원 쌍포로 추격하는 양상. 무려 10번의 듀스가 이어진 가운데 KB손해보험의 막판 집중력이 빛을 발했다. 황두연의 퀵오픈에 이어 한국전력 전광인의 범실로 세트 포인트를 따냈다. 무려 37분이 걸린 1세트를 KB손해보험이 35-33으로 가져갔다. 


2세트도 팽팽한 승부. 이번에도 세트 후반 KB손해보험이 뒷심을 발휘했다. 20-19에서 교체 투입된 센터 전진용이 펠리페의 백어택을 가로 막은 데 이어 속공까지 성공시키며 흐름을 KB손해보험 쪽으로 가져왔다. 알렉스의 백어택으로 승기를 잡은 KB손해보험은 전광인의 서브 범실에 힘잊어 2세트를 25-23으로 획득했다. 


분위기를 탄 KB손해보험은 3세트에 한국전력을 압도했다. 세트 시작과 함께 이선규의 연이은 블로킹으로 기선제압한 KB손해보험은 이강원까지 강력한 스파이크를 꽂으며 연속 서브 에이스를 따냈다. 힘이 빠진 한국전력은 분위기를 바꿀 힘이 없었다. KB손해보험은 3세트를 25-14로 여유 있게 잡고 셧아웃 승리를 완성했다. 


'쌍포' 알렉스와 이강원이 각각 26점·17점을 올리며 KB손해보험 승리를 합작했다. 이선규도 블로킹 4개 포함 10점으로 뒷받침했다. 반면 한국전력은 펠리페가 28점으로 고군분투했지만 듀스 접전 끝에 내준 1세트 충격을 이기지 못했다. 전광인이 10점에 공격 성공률 44.44%로 부진했다. /waw@osen.co.kr


[사진] 의정부=이대선 기자 sunday@osen.co.kr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