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451.52 874.78 1077.20
보합 37.24 보합 4.56 ▼7.3
+1.54% +0.52% -0.67%

서울시, 은평구 불광2동 도시재생사업 착수

근린재생형으로 추진…2022년까지 사업비 100억원 투입

머니투데이 유엄식 기자 |입력 : 2018.02.13 06:00
폰트크기
기사공유
서울시는 2013년과 2015년 재건축 정비구역에서 해제된 은평구 불광2동 일대 58만㎡를 대상으로 도시재생사업을 추진한다고 13일 밝혔다.

이 사업은 지역 주민 136명으로 구성된 '향림 도시재생계획단'이 주도한다. 서울시는 2022년까지 자치구와 9대1 매칭으로 마중물 사업비 100억원을 투입한다.

서울시는 지난해 2월 △경제기반형 △중심시가지형 △근린재생형 △주거환경관리사업 연계형 총 17곳을 '2단계 서울형 도시재생 지역'으로 발표했다.

근린재생형 6개 지역은 △불광2동(5개 초·중·고교 밀집지역) △수유1동(북한산 인근 최고고도지구 저층주거지) △창3동(창동골목시장 등 골목상권 침체) △천연·충현동(역사문화자원 도심인접지) △난곡·난향동(경사지 노후주택 밀집지역) △묵2동(중랑천 인접지, 장미축제 활성화) 등이다.

이 가운데 도시재생계획단 구성을 마치고 사업을 본격 시작하는 곳은 불광2동이 처음이다.

근린재생형 도시재생은 인구감소 및 고령화 등으로 쇠퇴했으나 문화·복지여건 등 잠재력이 있는 재정비 촉진지구와 재건축 정비 해제구역을 대상으로 공동체 회복, 생활환경 개선, 일자리 창출 인프라 구축 등을 통합적으로 하는 재생사업이다

불광2동은 전체 건축물 중 20년 이상된 노후 건물이 약 80%로 주거 환경이 열악하다. 하지만 이번 도시재생사업이 성공적으로 이뤄지면 생활 환경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향림 도시재생계획단은 지난 7일 불광동 메트로타워에서 발대식을 열고 활동을 시작했다. 오는 3월말까지 12차례에 걸쳐 워크샵을 열고 권역별 주민 의견을 수렴한 뒤 이를 도시재생활성화계획(안)에 반영할 계획이다.

국승열 서울시 주거재생과장은 "불광2동 주민들의 재생사업에 대한 열망이 행정과 전문가가 결합해 도시재생활성화사업의 실현을 통해서 꽃 피우고 그 외지역으로 확산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유엄식
유엄식 usyoo@mt.co.kr

머니투데이 경제부 유엄식입니다. 한국은행, 복지부, 여가부 등 출입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