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421.83 848.03 1077.20
보합 26.64 보합 18.64 ▼7.3
+1.11% +2.25% -0.67%
비트코인 가상화폐 광풍 SFIS 2018 (~0220)

제주 게스트하우스 20대女 살해 용의자 공개수배

경찰 "게스트하우스 관리인 '용의자 한정민', 신장 175~180cm에 체격 건장한 편"

머니투데이 최민지 기자 |입력 : 2018.02.13 15:14|조회 : 76097
폰트크기
기사공유
제주 게스트하우스에서 묵던 26세 여성을 살해한 혐의를 받는 용의자 한정민씨 공개수배 사진. /사진제공=제주동부경찰서
제주 게스트하우스에서 묵던 26세 여성을 살해한 혐의를 받는 용의자 한정민씨 공개수배 사진. /사진제공=제주동부경찰서

경찰이 제주도 20대 여성 살해사건 용의자를 공개 수배했다.

제주동부경찰서는 "게스트하우스에서 투숙 중이던 A씨(26)를 살해한 혐의로 용의자 한정민(32)을 공개 수배한다"고 13일 밝혔다.

경찰은 "피의자를 목격했거나 주요 단서가 있으면 112 또는 제주동부서(064-750-1599)로 제보해달라"고 당부했다.

또 "결정적 제보자에게는 최대 500만원의 신고보상금을 지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한씨는 신장이 175~180cm이며 체격이 건장한 편이다.

A씨는 11일 낮 12시20분쯤 제주시 구좌읍 한 게스트하우스 인근 폐가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7일 제주에 입도한 A씨는 게스트하우스에 머물다 9일 떠날 예정이었으나 8일부터 연락이 끊겼고 이후 사망한 채 발견됐다. 부검 결과 A씨는 목이 졸려 살해된 것으로 밝혀졌다.

A씨 가족의 신고를 접수하고 수색에 나선 경찰은 해당 게스트하우스 관리인 한씨를 유력한 용의자로 보고 추적 중이다. 현재 한씨는 경기도 안양시에 모습을 드러낸 것을 마지막으로 잠적한 상태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