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421.83 848.03 1077.20
보합 26.64 보합 18.64 ▼7.3
+1.11% +2.25% -0.67%
비트코인 가상화폐 광풍 SFIS 2018 (~0220)

[월가시각]인플레 공포의 진위는…물가지표에 쏠린 눈

머니투데이 뉴욕(미국)=송정렬 특파원 |입력 : 2018.02.14 07:54
폰트크기
기사공유
뉴욕증시가 3거래일 연속 상승했다. 하지만 현재로선 뉴욕증시가 지난주 폭락의 충격을 벗어났는지를 속단할 수 없는 상황이다.

투자자들의 이목이 14일 발표되는 소비자물가지수에 집중되는 이유다. CPI를 통해 지난주 증시폭락을 촉발한 인플레이션 공포의 진위여부를 가늠해 볼 수 있기 때문이다.
[월가시각]인플레 공포의 진위는…물가지표에 쏠린 눈

월가 전문가들은 만일 인플레이션이 상승세를 보인다면 향후 연방준비제도(연준)의 금리인상 속도가 빨라질 수 있다고 전망했다. 이는 증시뿐 아니라 실물경제에도 상당한 충격을 가져올 수 있다.

13일(현지시간)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전일대비 39.18포인트(0.2%) 오른 2만4640.45로 거래를 마쳤다.

S&P500지수는 전일대비 6.94포인트(0.3%) 상승한 2662.94로 장을 끝냈다. 11개 주요 업종 중에서 9개 업종이 상승했다. 금융업종은 0.5%, 정보기술업종은 0.3% 올랐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종합지수는 7013.51로 전일대비 31.55포인트(0.5%) 올랐다.

톰 에세이 세븐스리포트 창업자는 "금리인상을 일으킬 수 있는 인플레이션 상승이 수년간의 증시 랠리에 가장 큰 위험중 하나가 됐기 때문에 내일은 10년 내 가장 중요한 소비자물가지수(CPI) 발표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안 와이너 웨드부시증권 주식책임자는 "투자자들이 휴식을 취하면서 인플레이션에 대한 다음 지표를 얻기 위해 소비자물가지수 발표를 기다리고 있다"며 "지난 2주간은 정말 폭력적이었다"고 평가했다.

닉 클레이 BNY멜런 매니저는 "만일 인플레이션이 계속 올라간다면 증시는 여기서 계속 어려움을 겪을 것“이라며 ”만일 인플레이션에 대한 우려가 사실이라면, 문제는 중앙은행이 금리인상을 할 수 밖에 없고, 이는 증시뿐 아니라 실물경제에서 충격을 줄 수 있다“고 전망했다.

그는 이어 “최근 10% 조정은 기본적으로 우리가 지난 1월에 얻은 상승분을 상쇄했다. 미국은 세계에서 가장 비싼 시장 중 하나이며 변동성은 높게 유지될 것이고, 추가적인 15% 하락을 볼 수 있다고 생각한다”며 “그런 후에야 밸류에이션이 조금 더 합리적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송정렬
송정렬 songjr@mt.co.kr

절차탁마 대기만성(切磋琢磨 大器晩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