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339.17 827.84 1115.30
보합 15.72 보합 6.71 ▼5.1
메디슈머시대 (7/6~미정)
블록체인 가상화폐

평창올림픽 막판, 文대통령 지지율 60% 중반 -리얼미터

[the300]文대통령 65.7%, 당청 동반 상승…민주당 49.3%, 한국당 19.3%, 바른미래 7.1%

머니투데이 백지수 기자 |입력 : 2018.02.26 09:48
폰트크기
기사공유
설 이후 평창동계올림픽 폐막을 앞두고 진행된 문재인 대통령 여론조사에서 문 대통령 지지율이 60% 중반 수준을 기록하며 2주 전보다 오차범위를 웃도는 범위에서 상승한 것으로 26일 나타났다. 새 정당구도에서 여당인 더불어민주당 지지율은 50% 가깝게 집계됐다.
/자료=리얼미터
/자료=리얼미터
◇대통령 지지율=여론조사기관 리얼미터가 설 연휴 직후인 지난 19~23일 5일 동안 조사해 이날 집계한 문 대통령의 취임 42주차(2월3주차) 주간 지지율이 65.7%로 나타났다. 지난 2주 간 횡보를 멈추고 전 주 대비 2.6%포인트 올랐다. 부정 평가율은 28.9%로 같은 기간 2.6%포인트 하락했다.


이번주 문 대통령 지지율은 경기·인천에서 하락세(3.5%포인트)가 나타난 가운데 대부분의 지역과 이념 계층에서 상승했다. 가장 지지율 상승폭이 컸던 지역은 충청권(대전·충청·세종)으로 11.1%포인트 올랐다 연령별 지지율은 50대의 상승폭이 4.2%포인트로 가장 컸다.


◇등락 이유=리얼미터는 설 연휴를 지나며 평창동계올림픽이 흥행한 것이 지지율 회복세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올해 들어 설 연휴 전까지 최저임금 인상과 가상화폐 규제, 여자 아이스하키 남북 단일팀 구성 등을 둘러싸고 논란이 확대돼 지지율이 4주 동안 60%대 초반에 머물렀다.


다만 리얼미터는 이번 조사 기간 중 자유한국당 등 정치권 등에서 김영철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의 방남 반대 공세가 격화되면서 주 후반에 경인 지역과 20대 연령층에서 지지율 하락 양상이 나타나기도 했다고 설명했다. 한국당은 김 부위원장 방남 소식이 들린 뒤로 그가 천안함 폭침의 주범이라고 주장하며 지난 24일 밤부터 경기 파주 통일대교 위 도로를 점거하고 농성을 벌이기도 했다.
/자료=리얼미터
/자료=리얼미터


◇정당 구도 지지율=설 직전 바른미래당이 공식 출범하면서 이번 주는 교섭단체 민주당·자유한국당·바른미래당을 중심으로 정당 지지율 조사가 진행됐다.


이 가운데 여당인 민주당 지지율은 문 대통령 지지율과 함께 오차범위 이상인 3.4%포인트 상승했다. 민주당은 응답자 과반 수준인 49.3%의 지지를 얻었다.


반면 바른미래당의 첫 주간 지지율은 7.1%에 머물렀다. 이전 조사 대비 3.4%포인트 하락한 수치다.


제1야당인 자유한국당은 이전과 비슷한 19.3% 지지율을 유지했다. 이전 조사 대비 오차범위 이내인 1.5%포인트 하락했다. 이밖에 비교섭단체인 정의당은 5.2%, 민주평화당은 3% 지지율을 기록했다.


◇조사 개요=지난 19~21일 리얼미터가 CBS 의뢰로 조사한 2월3주차(문 대통령 취임 42주차) 주간 집계.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4만3225명에게 접촉해 최종 2510명이 참여했고 응답률은 5.8%를 나타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포인트. 자세한 조사개요와 결과는 리얼미터 홈페이지 또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조.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1개의 소셜댓글이 있습니다.

댓글쓰기
트위터 로그인김현정  | 2018.02.26 11:07

다른곳 조사는 자한당 11%였는데..여긴 19%나 되네요? 대통령 지지율은 같은데..! 자한당 지지하는 사람들은 이해할수가 없음.

소셜댓글 전체보기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